서재훈
기자

등록 : 2018.02.14 18:19

귀성길 정체 시작

등록 : 2018.02.14 18:19

14일 경기도 평택시 부근 경부선 하행선이 귀성차량들로 붐비고 있다. (취재협조 : 서울청 경찰 항공대 문흥주 경감, 차상현 경위, 김태훈 경사, 김동현 경장) 서재훈기자

설 연휴를 하루 앞둔 14일 오후부터 본격적인 귀성 전쟁이 시작된 가운데 정체는 저녁 6시 즈음부터 다음날 오전까지 절정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번 귀성·귀경길 고속도로 평균 소요시간은 통행료 면제 등 영향으로 지난해보다 최대 40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정부는 연휴 첫날인 15일 오전, 귀경길은 설 당일인 16일 오후에 가장 정체가 심할 것으로 예상했다.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14일 경기도 평택시 부근 경부선 하행선이 귀성차량들로 붐비자 경찰청 항공대가 교통흐름을 파악하고 있다. (취재협조 : 서울청 경찰 항공대 문흥주 경감, 차상현 경위, 김태훈 경사, 김동현 경장) 서재훈기자

14일 경기도 동탄JC 부근 경부선 하행선이 귀성차량들로 붐비고 있다. (취재협조 : 서울청 경찰 항공대 문흥주 경감, 차상현 경위, 김태훈 경사, 김동현 경장)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 대통령 “남북 평화정착ㆍ경제공동체가 진정한 광복”
패전일 맞은 야스쿠니신사의 두 모습
[단독] 활동 중단한 ‘화해치유재단’, 月평균 인건비만 1940만원
송영길, 안희정 1심 무죄에 “제 딸이 엄청난 항의 메시지 보내”
제주 우도 해상서 대형 화물선끼리 충돌
“MB 국정원, 인터넷서 검색 수집한 정보로 DJ 뒷조사 공작”
국민연금 매달 100만원 넘게 받는 가입자 20만명 넘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