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경우 기자

등록 : 2017.05.11 15:16
수정 : 2017.05.11 16:26

신안 증도서 철인 3종 경기대회

등록 : 2017.05.11 15:16
수정 : 2017.05.11 16:26

20일 오전 8시~ 낮 12시

아시아 최초 슬로시티 신안군 증도에서 2017 신안 트라이애슬론 대회가 20일 개최된다. 사진은 대회의 포스터(사진=신안군 제공)

전남 신안군은 20일부터 이틀간 아시아 최초 슬로시티 증도에서 2017 신안 트라이애슬론 대회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철인 3종 경기 대회는 수영 1.5㎞, 사이클 40㎞, 마라톤 10㎞의 올림픽 코스로 치러진다.

대회는 증도 갯벌생태전시관 일대에서 오전 8시부터 정오까지 진행된다. 각 선수에게는 3시간30분의 제한시간이 주어진다.

철인3종 경기는 세계적으로 22개국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인간의 한계를 뛰어넘는 강인한 체력과 정신력을 바탕으로 200여만 명이 즐기는 운동이다. 군은 현재 전국 동호인 400여명이 이미 등록을 마쳐 성공대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증도는 그 동안 교통불편 등 어려운 환경 때문에 스포츠 대회를 여는 데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나 이번 대회를 잘 치러 내년에는 국제급 대회로 격상시키겠다”고 말했다. 대회기간 동안 증도에서는 삐비꽃 축제(5월1~28일)가 개최돼 소금체험과 스탬프 투어 등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진다.

박경우 기자 gwpar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완전범죄는 없다] 1년 반 동안 할머니만 세 차례 들이받은 운전자… 우연이었을까
리용호 '美 전략폭격기, 영공 안넘어도 자위대응'
양대지침 폐기됐지만… “경직된 노동시장 회귀는 곤란”
정현백 장관 “성평등 TF서 남성혐오도 함께 다루겠다”
“영어 1등급 필수” 학원 막판 마케팅 기승
최첨단 생체인증, 은행 따로 ATM 따로… 불편하네
‘킬러’가 사라졌다...한국 축구의 현주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