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9.13 17:54
수정 : 2017.09.13 18:34

지구촌 오늘(170913)- 싱가포르 첫 여성 대통령 탄생

등록 : 2017.09.13 17:54
수정 : 2017.09.13 18:34

싱가포르 최초의 여성 대통령으로 공식 선출된 할리마 야콥 전 싱가포르 국회의장이 13일(현지시간) 싱가포르에서 지지자들에 둘러쌓여 있다. AP 연합뉴스

미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애플 신사옥의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10일(현지시간) 팀 쿡 애플 CEO가 애플이 아이폰 출시 10주년을 기념해 홈버튼이 사라지고 차원 스캔을 활용한 얼굴인식시스템 ‘페이스ID’가 탑재된 아이폰 X 등 신제품 공개하기에 앞서 지난 2011년 10월 5일 췌장암으로 투병 중 세상을 떠난 故 스티브 잡스 애플 전 CEO를 언급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의 유엔본부에서 12일(현지시간) 제72차 유엔총회가 개막된 가운데 안토니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발언을 하고 있다. '사람을 근본으로: 지속가능한 지구 상에서 모든 사람의 평화와 품위있는 삶 추구'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총회에서는 국제평화 및 안전 등 9개 분야 총 172개 의제가 다뤄진다. AP 연합뉴스

마샬 빌링슬리 미 재무부 테러·금융정보 담당차관보가 12일(현지시간) 미 워싱턴DC 의회 하원 외교위원회에서 북한의 6차 핵실험이 후 처음으로 열린 북한 관련 청문회에 출석해 중국·러시아가 북한의 석탄 밀수출을 돕는 증거를 제시하며 발언을 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워싱턴의 국무부에서 12일(현지시간)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과 양제츠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이 회동해 악수를 하고 있다. 이날 회동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방중 및 한반도 문제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AP 연합뉴스

멕시코에 이어 페루 정부도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대한 항의 표시로 자국주재 북한 대사 김학철에 대해 기피인물(페르소나 논 그라타)로 지정하고 5일 내에 페루를 떠나도록 명령을 한 가운데 12일(현지시간) 리마에서 김학철 페루 주재 북한 대사가 기자회견장에 도착하고 있다. 김학철 페루 주재 북한 대사는 이 자리에서 추방 명령은 불에 기름을 붓는 일이라며 강하게 항의했다. AP 연합뉴스

카자흐스탄 바이코누르 우주기지에서 13일(현지시간) 우주인 조셉 아카바(미국), 알렉산더 미수르킨(러시아), 마크 밴드 헤이(미국)을 태우고 국제우주정거장으로 향할 소유즈 MS-06 우주선이 발사되고 있다. 이들은 167일 동안 국제우주정거장에 머물며 각종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EPA 연합뉴스

하르딕 데사이가 11일(현지시간) 촬영한 사진으로 미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상공에 폭풍이 지나가며 강력한 번개가 내리치고 있다. 천둥 번개를 동반한 폭풍이 12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북부 지역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이날 천둥 번개로 인해 항공기 운항이 지연되었고 LA 다저스-샌프란시스코 라이벌전은 중단되었다. 하르딕 데사이,AP 연합뉴스

프랑스에서 정부의 노동개혁에 반대하며 전국파업이 실시된 12일(현지시간) 마르세유의 포쉬르메르에서 아르셀로미탈 철강공장에서 온 근로자들이 홍염을 들고 시위 행진을 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허리케인 '어마'로 큰 피해를 입은 카리브해 일대 섬을 방문 중인 네덜란드 국왕 빌럼 알렉산더르 국왕이 12일(현지시간) 헬리콥터를 타고 생 마르탱 섬의 피해지역을 살펴보고 있다. EPA 연합뉴스

초대형 허리케인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 섬을 강타해 막대한 인명 및 재산 피해를 남긴 가운데 12일(현지시간) 카리브 버즈 헬리콥터에서 촬영한 초토화된 리처드 브랜슨 버진그룹 회장이 소유한 영국령 버진아일랜드 네커 섬의 저택 모습. 카리브 버즈 헬리콥터, AP 연합뉴스

초대형 허리케인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 섬을 강타해 막대한 인명 및 재산 피해를 남긴 가운데 12일(현지시간) 카리브 버즈 헬리콥터에서 촬영한 초토화된 미국령 버진 아일랜드의 시나몬 베이 일대 모습. 카리브 버즈 헬리콥터, AP 연합뉴스

미 텍사스주 버몬트에서 오클라호마 주 방위군과 함께 허리케인 하비로 피해 지원에 나선 상병 돈 해밀턴과 상병 레이니 잭슨 포드가 12일(현지시간) 버몬트의 파빌리온에서 결혼식을 올린 후 동료병사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AP 연합뉴스

폐허로 변한 시리아 알레포에서 12일(현지시간) 어린이들이 재활용품을 수집하고 있다. 시리아 정부군은 시리아 내전에서 가장 치열한 전투 중 하나를 거쳐 지난 2016년 12월 알레포를 재탈환했으나 이 과정에서 대부분의 시설은 완전히 파괴되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뉴욕 패션 위크 중 한 모델이 디자이너 나임 칸 컬렉션을 앞두고 무대 뒤에서 메이크업을 하며 준비를 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정리=박주영 bluesk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