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안아람 기자

등록 : 2017.08.13 10:11
수정 : 2017.08.13 10:11

검찰, 일본인 땅 국고 환수 소송 10건 진행

해방 후 불법 등기된 토지 5만8,000㎡

등록 : 2017.08.13 10:11
수정 : 2017.08.13 10:11

광복 72돌을 앞두고 일제강점기 일본인 소유 땅을 국가로 환수하기 위한 소송이 전국 각지에서 진행되고 있다.

13일 검찰 등에 따르면 서울고검 특별송무팀은 일본인 명의 토지 5만8,000㎡가 해방 후 불법 등기된 사실을 확인하고 이를 되찾기 위한 소송 10건을 진행하고 있다. 일제강점기 일본인이 보유했던 땅은 해방 이후 미 군정에 귀속됐고, 1949년 시행된 귀속재산처리법에 따라 국유지로 환수됐다.

그러나 6ㆍ25 전쟁을 거치면서 토지대장이 소실되면서, 일부 토지가 임의로 불법 등기됐다.

검찰은 올해 2월 특별송무팀을 꾸린 뒤 조달청으로부터 일제강점기 일본인 토지대장을 정리해 만든 ‘국유화 조사 대상 토지’ 자료를 전달받아 그 동안 환수 작업을 진행했다.

검찰 관계자는 “자료 분석과 재판 결과를 보면서 추가 소송 진행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아람 기자 oneshot@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 대통령 ‘징용피해 개인청구권 존재’ 발언, 일본내 파장
‘닭의 해’인데…계란ㆍ치킨업계는 ‘계륵’ 신세 전락
블랙리스트 정점 누구냐, 박 전 대통령 재판 시동
‘8ㆍ2대책’ 여파… 서울 재건축 아파트값 2주 연속 하락
“기숙사 사용 승인하라” 입주 앞두고 경희대생 900명 발 동동
테일러 스위프트의 증언 “그는 나의 벌거벗은 엉덩이를 움켜쥐었다”
[영상] ‘이런 생리대가 다 있어?’ 이색 생리대 3종 써봤더니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