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태섭 기자

등록 : 2018.07.12 14:58
수정 : 2018.07.12 19:09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조지 워싱턴 카버 상’ 수상

등록 : 2018.07.12 14:58
수정 : 2018.07.12 19:09

이상엽 카이스트 교수. 카이스트 제공

카이스트(KAIST)는 생명화학공학과 이상엽 특훈교수가 제11회 ‘조지 워싱턴 카버 상’ 산업생명공학 혁신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조지 워싱턴 카버 상은 산업생명공학을 통해 친환경ㆍ지속가능한 제품 생산에 공헌한 사람에게 매년 수여된다.100여년 전 농작물을 원료로 바이오 기반 제품ㆍ에너지를 생산한 조지 워싱턴 카버의 뜻을 기리기 위해 제정됐다.

이 특훈교수는 시스템대사공학이란 분야를 개척, 비식용 바이오매스(에너지를 발생시킬 수 있는 식물ㆍ동물ㆍ미생물)에서 각종 재료ㆍ연료 등을 생산하는 공정을 개발해 왔다. 현재 미국 국립과학원과 미국 공학한림원 외국회원이다. 양대 한림원 회원 자격을 갖춘 외국 회원은 전 세계 13명이며, 국내에선 이 교수가 유일하다.

이 교수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상식은 오는 18일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열리는 2018 생명공학산업협회 세계 산업바이오 공학 대회에서 열린다.

변태섭기자 libertas@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송영무 “기무사 문건, 남북 정상회담 국면 고려해 비공개”
김동연의 작심발언 “최저임금 인상, 하반기 경제 운용에 부담”
기본급 157만원+복리비 26만원 근로자, 내년 월급 단 3만원 오른다
“맘카페 갑질 더 못참아” 반격 나선 상인들
[단독] 양승태 대법원, 은인 ‘전관’ 동원해 서영교 의원 회유 기획
월드컵 시상식서 혼자 우산 쓴 푸틴의 ‘비매너’
월드컵 결승전 난입 ‘푸시 라이엇’, 어떤 그룹?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