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배우한 기자

등록 : 2017.07.25 20:53
수정 : 2017.07.25 21:02

문무일 신임 검찰총장 취임식

등록 : 2017.07.25 20:53
수정 : 2017.07.25 21:02

[저작권 한국일보]. 문무일 신임 검찰총장(왼쪽2번째)의 취임식이 25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리고 있다. 배우한 기자

문총장은 이날 서울 서초동 대검 청사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문 총장은 “권위적인 내부 문화를 바꾸는 등 검찰을 투명하고 열린 조직으로 만들겠다”며 “수사기록 공개 범위를 전향적으로 확대해 불필요하게 제기되는 의심과 불편도 거둘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문무일 신임 검찰총장(왼쪽)이 25일 오후 서울 대검찰청에서 열린 취임식에 참석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과 인사를 하고 있다.배우한 기자

문무일 신임 검찰총장(가운데)이 25일 오후 서울 대검찰청에서 열린 취임식에 참석 검찰 동영상을 보고 있다.배우한 기자

문무일 신임 검찰총장이 25일 오후 서울 대검찰청에서 열린 취임식에 참석 취임사를 한 후 자리를 나서고 있다.배우한 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한일전 이기고 월드컵 실패하면 무슨 소용인가” 차범근의 일갈
검찰, 전병헌 영장 또 기각에 “그 동안 본 적 없는 사유”
지진피해 포항 2층 건물 옥상 난간 ‘와르르’… 인부 1명 숨져
[단독] 해피벌룬 캡슐 1500개 쟁여두고 ‘광란 파티’
홍준표ㆍ김성태 한목소리로 “바른정당 돌아와”
주중대사가 文대통령 영접 않고 난징으로 간 이유
정려원 '두렵지 않다고 카메라에 주문 걸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