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인기 기자

등록 : 2018.04.17 13:43
수정 : 2018.04.17 13:44

바른미래당 의원들, 댓글 조작 관련 대검 항의방문

등록 : 2018.04.17 13:43
수정 : 2018.04.17 13:44

김동철(왼쪽 두번째)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등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민주당원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해 항의 방문하고 있다.왼쪽부터 오신환 원내수석부대표, 김 원내대표, 이언주, 권은희 의원. 홍인기 기자

바른미래당 의원들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에서 대선불법 여론조작 사건 수사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홍인기 기자

바른미래당 의원들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사 앞에서 대선불법 여론조작 사건 수사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홍인기 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전두환 정권식 보도통제 계획에… 국회 무력화 실행방안까지 담겨
‘종전선언’ 성과 없자… 문 대통령에 분풀이한 북한
‘친노 좌장’ 이해찬, 장고 끝 당권 출사표… 민주당 전대 판도 출렁
문 대통령 “국정원 정치적 중립 확실하게 보장”… 첫 업무보고 받아
마린온, 지난달부터 심한 진동 감지… 군 “사고 조사위에 외국전문가 추가”
미 시사잡지 애틀랜틱 “트럼프 외교정책, 처음부터 사기였다”
여 “통상 문건과 다른 사실상 쿠데타”… 야 “국가전복 음모 어디에도 없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