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관규 기자

등록 : 2018.03.04 14:50
수정 : 2018.03.06 09:56

배우 장나라, 평창 동계패럴림픽 현대차 주자로 성화봉송

등록 : 2018.03.04 14:50
수정 : 2018.03.06 09:56

3일 가수 겸 배우 장나라(왼쪽)와 이은희 캘리그라피 작가가 제주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참여하고 있다. 현대차 제공

가수 겸 배우 장나라 씨가 지난 3일 제주에서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성화봉송 주자로 참여했다.

현대차 그룹은 9일 개막하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의 성공을 기원하며 후원 활동을 펼친다고 4일 밝혔다.현대차 그룹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공식 자동차 파트너사이다. 우선 2~8일 전국 5대 도시에서 총 800명의 주자가 참여하는 성화봉송 릴레이에, 현대차 동호회원, 시민 등으로 구성된 106명의 현대차 주자가 동참한다. 제주도에서 3일 열린 성화봉송 릴레이에는 현대차 주자 중 첫 번째로 장나라씨와 장애인 창의문화예술연대 ‘잇다’의 대표인 이은희 캘리그라피 작가가 참여했다. 앞서 2일 제주도 새별오름에서 진행된 성화 채화식에서는 성화봉송 주자 800명을 의미하는 800개의 풍선을 날리는 ‘라이트업 풍선 날리기 퍼포먼스’를 펼쳤다. 장씨는 “한계 없는 열정, 2018 평창 패럴림픽 파이팅, 성공을 기원한다”고 전했다.

현대차는 평창 동계패럴림픽 공식 마스코트인 ‘반다비’가 래핑된 신형 싼타페를 성화봉송 기간 퍼레이드카로 운영하며 패럴림픽의 열기를 전국에 전파할 예정이다. 또 평창 올림픽플라자에 수소전기 체험관 ‘현대자동차 파빌리온’, 수소전기차 ‘넥쏘’ 자율주행 체험 프로그램 등도 제공한다.

기아차도 평창 동계패럴림픽 기간 중 강릉 올림픽파크에 위치한 홍보관(BEAT PLAY)를 운영한다. 또 관람객이 출입하는 동선 입구를 비롯, 주요 위치에 점자 안내판을 설치하고 휠체어 관람객 및 시각 장애인을 안내하기 위한 별도 안내요원을 운영한다.

박관규 기자 ac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