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채지선 기자

등록 : 2018.01.10 18:59
수정 : 2018.01.10 19:00

“펜스 부통령, 내달 대표단 이끌고 평창행”

WSJ 보도

등록 : 2018.01.10 18:59
수정 : 2018.01.10 19:00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지난 3일 미국 워싱턴DC 의회 의사당을 걸어나오면서 취재진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워싱턴=AP 연합뉴스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다음달 평창 동계올림픽에 파견되는 미국의 고위급 대표단을 이끌 예정이라고 9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WSJ은 미 행정부 관료 말을 인용,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이르면 10일 펜스 부통령이 포함된 미국의 대표단 명단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세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도 이날 오후 브리핑에서 “대표단 선정 최종 작업이 진행 중이며, 곧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샌더스 대변인은 “행정부와 내각의 고위 인사 몇 명이 참석할 것”이라고 언급, 평창을 찾는 고위 인사가 누구일지에 관한 관심이 모였었다.

트럼프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의 방한 여부는 아직 불투명한 가운데, 이방카 남편인 재러드 쿠슈너 백악관 선임 고문과 영부인 멜라니아 여사는 대표단에 포함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와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도 이 명단에 포함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채지선 기자 letmeknow@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친박계 “김성태 사퇴ㆍ김무성 탈당하라”
문 대통령 “시베리아 횡단철도 내 고향 부산까지 다다르기를 기대”
[논ㆍ담] “문재인 정부 노동정책 진보 프레임 벗고 더 현실주의로 가야”
1000억짜리 구미 새마을테마공원 어떻게 되나
쓰지도 못할 경비용 드론 샀다 돈만 날린 박근혜 청와대
의성군수 음주운전 사건 무마?...한국당 김재원 의원 영상 논란
[지구촌 핫&쿨] 라마단 기간 ‘막장 드라마’ 방영, 사우디 서구화 상징?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