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23 07:11

미키타리안, 1년 반 맨유 생활 마치고 아스널로 이적

등록 : 2018.01.23 07:11

헨리크 미키타리안/사진=맨유 홈페이지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헨리크 미키타리안이 1년 반 맨유 선수 생활을 마치고, 프리미어리그 클럽인 아스널로 이적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23일(한국시간) 미키타리안의 아스널 이적을 공식 발표했다.

알렉시스 산체스와 반대 행보다.

미키타리안은 "이적을 마무리해 기쁘다. 또 아스널에 와 행복하다. 나는 항상 아스널에서 뛰는 것을 꿈꿔왔다"며 "이제 나는 이곳에 있다. 구단의 역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아스널 입단 소감을 밝혔다. 그는 독일 분데스리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서 맨유로 2016년 7월 이적했다.

아스널 아르센 벵거 감독은 "미키타리안은 굉장히 능력이 있는 선수다. 그는 찬스를 만들고 수비도 잘한다. 또 헌신적인 선수다. 나는 그가 모든 능력을 가진 선수라고 말할 수 있다"며 미키타리안의 가능성을 점쳤다.

무리뉴 감독은 미키타리안이 그간 팀에서 이룬 기여에 대해 칭찬하며 "미키타리안의 모든 성공과 행복을 바라는 마음이다"고 성공을 기원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김연아부터 최다빈ㆍ윤성빈까지...다이어트 vs 살 찌우기 '동상이몽'

[E-핫스팟] '뷰티풀 코리아'…韓 매력에 푹 빠진 '얼터드 카본'

[가상화폐] '그때 비트코인 샀다면'...후회 극대화 서비스








대한민국종합 10위 4 5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핵화 대화 대비? 북한, 대미외교 당국자 보낸 듯
“김영철은 히틀러, 살인마” 원색적 비난으로 투쟁 수위 높이는 한국당
[인물 360˚] 폭로의 시대 “다같이 싸우면 아무도 다치지 않는다”
트럼프 “제재 효과 없으면 제2단계 가야할 것”
[다만세] ‘중동의 해방구’ 바레인, 돼지고기 팔고 클럽 북적
그들이 평창올림픽에서 블라인드를 친 까닭은
이상호 “승부처 4강…후회 없이 타자고 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