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회경 기자

등록 : 2018.03.06 20:01
수정 : 2018.03.06 20:02

대북특별사절대표단 방북 결과 언론 발표문 전문

등록 : 2018.03.06 20:01
수정 : 2018.03.06 20:02

1박2일 간 북한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특별사절대표단 수석특사인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서훈 국정원장이 6일 서울공항을 통해 입국, 비행기에서 내리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1. 남과 북은 4월말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제3차 남북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하였으며, 이를 위해 구체적 실무협의를 진행해나가기로 하였음.

2. 남과 북은 군사적 긴장완화와 긴밀한 협의를 위해 정상간 Hot Line을 설치하기로 하였으며, 제3차 남북정상회담 이전에 첫 통화를 실시키로 하였음.

3. 북측은 한반도 비핵화 의지를 분명히 하였으며 북한에 대한 군사적 위협이 해소되고 북한의 체제 안전이 보장된다면 핵을 보유할 이유가 없다는 점을 명백히 하였음.

4. 북측은 비핵화 문제 협의 및 북미관계 정상화를 위해 미국과 허심탄회한 대화를 할 수 있다는 용의를 표명하였음.

5. 대화가 지속되는 동안 북측은 추가 핵실험 및 탄도미사일 시험발사 등 전략 도발을 재개하는 일은 없을 것임을 명확히 하였음.이와 함께 북측은 핵무기는 물론 재래식 무기를 남측을 향해 사용하지 않을 것임을 확약하였음.

6. 북측은 평창올림픽을 위해 조성된 남북간 화해와 협력의 좋은 분위기를 이어나가기 위해 남측 태권도시범단과 예술단의 평양 방문을 초청하였음.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한국당 혼돈의 계파 갈등… “이번 주가 중대 분수령”
“총리 공적” JP 훈장 방침에… 일부 “독재 부역자” 반발
강진 여고생 시신으로… ‘아빠 친구’ 차량 머무른 인근서 발견
홍준표 “친박, 나 떠나면 당 지지율 오른다 해… 한번 보자”
인도네시아서 일하려면 인니어 시험 쳐라?
원희룡 제주지사 “대통령에게 난민문제 직접 건의”
김희애 “자신감에 덥석 출연…촬영 마치고 펑펑 울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