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주희 기자

등록 : 2018.01.16 11:13

2018 KBO리그는 '2018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등록 : 2018.01.16 11:13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2018시즌 KBO리그 공식 타이틀 명칭이 '2018 신한은행 MYCAR KBO리그'로 확정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6일 서울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신한은행과 2018 KBO 리그 타이틀 스폰서 조인식을 가졌다.

이번 타이틀 스폰서 계약은 3년 간 총 240억 원 규모로, 국내 프로스포츠 리그 스폰서 계약 역대 최고 금액을 기록하게 됐다.

2018시즌 KBO리그의 공식 타이틀 명칭은 2018 신한은행 MYCAR KBO 리그로 확정해 발표했다. 공식 엠블럼도 공개됐다.

위성호 신한은행 은행장은 "국내 최고 인기 프로스포츠인 KBO 리그의 타이틀 스폰서 후원을 하게 돼 기쁘다. 신한은행과 KBO리그의 만남이 1,000만 관중을 동원하는 흥행요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원찬 KBO 총재는 "고객에 대한 존중과 상생 가치를 앞세워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을 실천하고 있는 신한은행과 KBO리그가 함께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후원을 계기로 양사가 동반성장 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신한은행은 이번 타이틀 스폰서 계약으로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 간 KBO리그 공식타이틀 사용 권리를 가지며, KBO리그 및 신한은행 고객을 대상으로 10개 구단을 활용한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터뷰] ‘1987’ 김윤석 “유족들에 누 끼치지 말자는 마음으로”

'정유라와 열애?' 마필관리사 평균 연봉 5352만원, 최대 1억원도

응답한 재계, 대답없는 정부…공허한 '일자리·평창올림픽'








대한민국종합 9위 4 2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여자 쇼트트랙 계주 금메달… 역대 6번째 올림픽 정상
또 빠진 노선영… 팀추월 해명에도 팀은 없었다
얼굴도 모르는 직장동료 축의금 월급에서 의무 공제… 문제 없나요?
청와대 “미국 통상 압박, 국익 관점서 당당하게 대응”
안전 진단 준비하던 단지 패닉… 강남3구 재건축 오름세 꺾이나
'팀 코리아' 감동은 남았다, '최강 코리아' 이변은 없었다
평창 편의점에서 외국인들이 가장 많이 사는 품목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