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훈 기자

등록 : 2017.12.31 20:12
수정 : 2017.12.31 20:14

[경제계 인사] 우리카드 사장에 정원재 전 우리은행 부문장

등록 : 2017.12.31 20:12
수정 : 2017.12.31 20:14

우리은행은 지난 29일 주주총회를 열어 계열사 우리카드 사장에 정원재(사진) 전 부문장을 선임했다고 31일 밝혔다. 천안상고 출신인 정 신임 사장은 한일은행으로 입행해 우리은행 수석 부행장급인 영업지원부문장 등을 지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판사 블랙리스트 문건, 이규진 지시로 조직적 삭제
“국민연금 보험료율 9%서 11~13.5%로 올려야”
이거 실화냐…손흥민 뛰고도 171위 말레이시아에 충격패
2022 대입 개편안, ‘안정’에 방점 찍었지만 현장은 혼란 더해
구로구 아파트서 벽돌 떨어져 주민 2명 부상…경찰 수사
1994년보다 뜨거웠다… 폭염일수ㆍ평균기온ㆍ일조시간↑
미 사제들 아동 성추행, 교황청 “부끄럽고 슬프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