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윤주 기자

등록 : 2018.02.08 15:13
수정 : 2018.02.08 18:42

"정재승ㆍ유현준 교수와 따뜻한 시간을”

등록 : 2018.02.08 15:13
수정 : 2018.02.08 18:42

케이옥션 자선경매에 출품

강의 듣고… 함께 저녁식사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 강연 경매 포스터. 1시간 강의와 질의응답 30분으로 진행되며 100만원부터 경매를 시작한다. 케이옥션 제공

tvN ‘알쓸신잡’에서 인기를 모은 정재승 유현준 교수와의 만남이 경매로 나온다. 케이옥션은 올해 첫 자선 경매에 유명인사의 강연권과 식사권, 기증 물품 등 123점이 출품됐다고 8일 밝혔다.

10일부터 21일까지 열리는 자선경매에서 정재승 카이스트 바이오및뇌공학과교수는 자신의 강연을 경매로 내놓았다. 저서 ‘과학콘서트’ 저자로 알려진 정 교수는 ‘알쓸신잡 1’에 출연해 화제가 된 바 있다. 1시간 강의와 30분 질의응답으로 구성된 강연권은 100만원에 경매를 시작한다.

역시 ‘알쓸신잡 2’에 출연한 유현준 홍익대 건축학부 교수는 저녁 식사권을 경매에 부친다. 유 교수 포함 최대 총 6인이 함께하는 식사권으로 40만원에 시작한다. 유 교수는 세계적인 건축가 리처드 마이어 사무소에서 일했으며, 2017년 한국건축문화대상과 서울시 건축상 등을 수상했다.

이외에 최호준 페이스북 코리아 글로벌세일즈 담당 이사의 강연권이 10만원에, 김유진 이곤젠더 대표와의 식사권이 25만원에 경매에 오른다. 자선경매 수익금은 한국메세나협회에 기부한다.

유명인사의 식사권 경매는 국내에서도 종종 시도된 바 있다. 2011년 ‘국립중앙박물관을 위한 자선경매’에서 배우 조재현, 이서진과의 식사권이 110만원에 팔렸다. 2015년 한 자선단체의 기부금 조성을 위한 경매에서도 혜민스님과의 식사권이 올라 1,000만원에 낙찰된 바 있다.

이윤주기자 misslee@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9위 4 4 3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박근혜 정부 고위층 2명 금품수수 드러나나
4선 실패후 삶 접으려던 정두언 “마지막 꿈은 카운슬러”
'막내' 피겨 김하늘, 시즌 최고점 경신하며 감격 눈물
“김영철 오면 군인들이 체포해야” “천안함 폭침 연루 확인 안돼”
[단독] 북 정유시설 밀집 나진ㆍ선봉에 1주일째 큰 불길
고다이라 “2006년, 이상화가 먼저 말 걸어와 친해져”
세계 최고 F1 무대에서도 한국 선수 볼 수 있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