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20 19:28

[2018 AFC U-23챔피언십] 한국, 말레이시아 2-1 승 ‘12초 만에 골’

등록 : 2018.01.20 19:28

한국 말레이시아전. '12초 골'을 기록한 조재완/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한국이 말레이시아를 2-1로 꺾고 3회 연속 4강 진출에 성공했다.

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한국 23세 이하 축구 대표팀이 20일 중국 쿤산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8강전에서 승리했다.

한국 대표팀은 2013년 첫 대회에서 4위, 2016년 대회에서 2위를 기록한 데 이어 이번 대회까지 3회 연속 4강 진출에 성공하는 쾌거를 이뤘다.

한국의 다음 상대는 8강전에서 일본을 4-0으로 완파하고 올라온 우즈베키스탄이다.

이날 경기 시작 12초 만에 선발 왼쪽 측면 공격수로 나선 조재완(서울 이랜드)이 선제골을 터뜨리며 기선 제압했다.

한국은 후반 22분 타나발란에게 헤딩 동점 골을 허용했으나, 후반 40분 한승규가 이근호와 공을 주고 받은 뒤 오른발 슈팅으로 결승 골을 뽑아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심석희, 폭행 당해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평창 金 행보 차질 빚나

[E-핫스팟] '마더' 이보영, 전어 논란 악재 딛고 흥행할까

속전속결 정성훈의 KIA행, 애태웠던 지난 겨울








대한민국종합 9위 3 2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울음 터트린 김보름 '진심으로 죄송'… 인터뷰 발언 사과
‘평창 외교’ 절정은 폐회식… 이방카 어떤 메시지 가지고 올까
美 통상 압박에 강공 펼치는 靑 노림수는
재건축규제 참여정부로 회귀…서울 10만3천800가구 타격
바른미래ㆍ민평당, 선거연대에 일단 선 그었지만…
구인난 한국당, ‘올드보이 귀환’ 전략으로 선회하나
평창 편의점에서 외국인들이 가장 많이 사는 품목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