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인턴 기자

등록 : 2018.05.12 04:40

[채널 선택] 한번 엄마는 영원한 엄마다?...’맘고리즘’의 굴레

05월 13일 (일)

등록 : 2018.05.12 04:40

SBS 스페셜. SBS 제공

한번 엄마는 영원한 엄마다?... ’맘고리즘’의 굴레

SBS 스페셜 (SBS 밤 11.5)

한국에는 육아를 하는 여자들의 힘겨운 일생을 가리키는 말이 있다. 이른바 '맘고리즘’으로 영어 단어 ‘Mom'과 ‘Algorism’의 합성어다.‘맘고리즘’은 여성이 육아를 전담하고 여성의 생애 주기 별로 육아를 반복하게 되는 시스템을 말한다. 맘고리즘의 과정은 대략 이렇다. 출산→육아→직장→부모에게 돌봄 위탁→퇴사→경력 단절→자녀 결혼→손자 출산→황혼 육아. 보육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여성들의 노동 굴레를 들여다 보기 위해 제작진은 50 여명의 부모들을 인터뷰했다. 일과 가정에서 고군분투하며 대한민국 엄마들이 겪는 부조리한 현실을 들여다 봤다.

영화 '2012'.

지구 멸망의 순간… 인류는 어떻게 살아남나

일요시네마 ‘2012’ (EBS1 낮 12.10)

2009년 미국인 지질학자 에이드리언(추이텔 에지오포)은 인도의 천체물리학자 사트남으로부터 태양의 격렬한 활동으로 유입된 중성자가 지구중심부의 온도를 급격하게 상승시키고 있다는 소식을 듣는다. 이듬해 윌슨(대니 글로버) 미국 대통령은 G8정상회담에서 각국 정상들에게 이 소식을 공개하고 인류의 생존을 위한 비밀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티베트 초밍 지역에 댐 건설로 위장한 방주 건설을 착수한 것이다. 2012년 예상대로 지구 각지에서는 대재앙이 시작된다. 감독 롤랜드 에머리히. 원제 ‘2012’(2009).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경찰, 모든 1차수사권 갖는다… 검찰은 특별수사만 전담
[김지은 기자의 고소기] 나는 허지웅의 전 부인이 아니다
“매너 월드컵도 이겼다” 쓰레기 싹 치운 일본ㆍ세네갈 팬들
대기업 명퇴 후 53세에 9급 공무원 변신… “조카뻘 상사들에 열심히 배우고 있죠”
배현진ㆍ남경필…화제의 낙선자들, 지금 어디서 뭐하나
홍문표 “보수 몰락 아니다. 김성태 체제 오래 안 가”
축구도 사람이 먼저…동료 위해 비행기 빌린 덴마크 선수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