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환직 기자

등록 : 2018.06.13 12:02
수정 : 2018.06.13 12:04

인천 지방선거 투표율 낮 12시 현재 17.8%... 전국 하위권

등록 : 2018.06.13 12:02
수정 : 2018.06.13 12:04

6ㆍ13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전 인천 부평구 대정초등학교 투표소에서 한 아이가 아빠와 함께 투표용지를 투표함에 넣고 있다. 뉴스1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낮 12시 현재 인천지역 투표율은 전국 평균을 조금 밑도는 17.8%로 집계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낮 12시 현재(오전 11시 50분 집계 기준) 인천지역 투표율은 17.8%로 전국 평균 19.7%를 밑도는 수준이다. 전국 17개 시ㆍ도 중 광주(17.3%) 세종(17.2%)에 이어 세번째로 낮았다.

구ㆍ군별로 보면 강화군이 24.6%로 가장 높았다. 옹진군과 동구가 각각 23.0%, 20.2%로 뒤를 이었다. 투표율이 가장 낮은 곳은 중구(16.9)였다. 서구(17.1%) 부평구(17.2%)도 저조했다.

바른미래당 문병호 인천시장 후보가 이날 오전 9시 40분 인천 대정초등학교에서 투표해, 인천시장 선거에 출마한 후보들은 모두 투표를 마쳤다.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자유한국당 유정복, 정의당 김응호 후보는 지난 8일 사전투표를 했다.

문 후보는 이날 투표 후 “인천의 미래와 시민 살림살이를 확 바꿀 수 있도록 유권자들께서 적극적으로 투표에 참여해달라”고 말했다.

709개 투표소가 마련된 인천에선 인천시장과 교육감, 구청장, 군수, 광역의원, 기초의원 등 모두 167명을 뽑는다. 지방선거와 함께 박남춘 후보 시장 출마로 공석이 된 남동갑 국회의원 1명을 뽑는 보궐선거도 진행 중이다.

이환직 기자 slamhj@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