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6.10 22:57
수정 : 2018.06.10 23:21

정태균 전 대법관 별세

등록 : 2018.06.10 22:57
수정 : 2018.06.10 23:21

정태균 전 대법관이 10일 오후 3시30분쯤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4세. 고인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1951년 고등고시 2회에 합격한 후 춘천지검ㆍ광주지검ㆍ부산지검 검사장을 거쳐 1980년 5월 23대 법무부 차관을 지냈다. 검찰 출신 인사로는 드물게 1981년부터 6년간 대법관을 역임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손춘자씨와 일섭(대현 E&I 대표), 일갑(미 링고 대표)씨 등 2남 2녀가 있다. 발인은 12일 오전9시 삼성서울병원. (02)3410-6915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