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순지
기자

등록 : 2018.01.24 10:00
수정 : 2018.01.24 11:00

“안녕. 보라돌이…” 배우 사이먼 쉘튼 사망에 추모 물결

등록 : 2018.01.24 10:00
수정 : 2018.01.24 11:00

’텔레토비’를 촬영 중인 사이먼 쉘튼 생전 모습. 유튜브 캡처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끈 영국 BBC 유아 프로그램 ‘텔레토비’에 출연했던 배우 사이먼 쉘튼이 세상을 떠났다.향년 52세.

지난 23일(이하 현지시각) 영국 BBC 등 현지 매체들은 쉘튼이 지난 17일 영국 리버풀의 한 거리에서 저체온증으로 숨진 채 발견됐다고 전했다. 이 소식은 고인의 아들이 BBC에 알리면서 보도되기 시작했다.

쉘튼은 1997년부터 2001년까지 방송된 ‘텔레토비’에서 보라색 탈을 쓴 캐릭터를 연기했다. 국내에서는 ‘보라돌이’, 해외에서는 ‘팅키 윙키’(Tinky Winky)라는 이름으로 불리며 사랑받았다.

고인의 사망 소식이 전해지자 전 세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는 ‘#RIP_Simon’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추모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텔레토비’에 함께 출연했던 영국 배우 존 서밋은 인스타그램에 “쉘튼과 함께 한 좋은 시간을 기억하겠다”는 글을 올렸고, 영국 배우 에밀리 어택은 “고인은 가장 친절하고 재능 있었던 사람”이라고 추모했다.

9gag 인스타그램 캡처

텔레토비는 전 세계 120개국에서 45개 언어로 번역된 대표적인 유아 프로그램이다. BBC 등 해외 매체에 따르면 전 세계 약 10억 명의 어린이가 ‘텔레토비’를 보고 자랐다.

이순지 기자 seria1127@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친박계 “김성태 사퇴ㆍ김무성 탈당하라”
[논ㆍ담] “문재인 정부 노동정책 진보 프레임 벗고 더 현실주의로 가야”
의성군수 음주운전 사건 무마?...한국당 김재원 의원 영상 논란
[지구촌 핫&쿨] 라마단 기간 ‘막장 드라마’ 방영, 사우디 서구화 상징?
쓰지도 못할 경비용 드론 샀다 돈만 날린 박근혜 청와대
1000억짜리 구미 새마을테마공원 어떻게 되나
탈원전ㆍ수사권 조정… 청와대, 선거 압승 힘입어 개혁 드라이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