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9 06:00

스킨푸드, 미국 시장 선전 ‘눈길’

‘블랙슈가 스트로베리 마스크 워시 오프’ 미국 인플루언서들에게 호평

등록 : 2018.02.09 06:00

국가 대표 푸드 코스메틱 브랜드 스킨푸드의 미국 선전 소식이 전해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스킨푸드의 인기 제품 ‘블랙슈가 스트로베리 마스크 워시 오프’가 미국 시장에서 인기를 얻으며 미국 최대 규모의 화장품 멀티샵 ‘얼타(Ulta)’ 및 세계적인 유통 업체 ‘아마존(Amazon)’에서 품절되는 성과를 올린 것.

특히 최근 미국 유명 화장품 분야 인플루언서들이 자신들의 SNS와 유튜브 채널에 ‘블랙슈가 스트로베리 마스크 워시 오프’를 언급 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그 중 미국에서 영향력 있는 뷰티 인플루언서 중 한명이 엘리 최(Ellie Choi)가 “블랙슈가 스트로베리 마스크는 건강하고 반짝이는 피부를 만들어준다”, “최고의 스크럽”이라고 제품의 효능을 극찬하면서 해당 인스타그램 포스트가 미국판 Allure에서도 기사화 되어 눈길을 끌었다.

스킨푸드의 ‘블랙슈가 스트로베리 마스크 워시 오프’는 국내에서도 인기 있는 ‘블랙 슈가 마스크 워시 오프’ 라인 중 하나로, 딸기씨 오일이 추가되어 보다 부드럽게 묵은 각질을 제거하여 피부를 매끄럽게 해 주는 제품이다.

스킨푸드에 따르면 2013년 미국에 공식 출시된 ‘블랙슈가 스트로베리 마스크 워시 오프’는 출시 이후 매년 평균 200% 이상 판매량이 상승해왔다.

이어 2016년에는 전년대비 판매량이 450% 상승하며 스킨푸드의 미국 내 최고 인기 제품으로 자리 잡았고 있는 상황이다.

스킨푸드 미국 지사 관계자는 딸기라는 친숙한 푸드 컨셉과 달콤한 딸기 향기가 사용하는 재미를 더해 미국 소비자들의 관심을 받았고, 최근에는 뷰티 인플루언서들이 SNS에서 자발적으로 추천하기 시작하며 품절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최지흥 뷰티한국 기자 jh9610434@beautyhankook.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대통령 최측근 2명 연루 의혹 ‘당혹스러운 청와대’
문 대통령 밀착 수행하는 ‘문고리 권력’
“수의대 신설 좋다” 아베 언급 담긴 문서 국회에 제출
정부, 일자리 추경 배정안 의결… “경기침체 완화 응급조치”
美 주류 팝 뚫은 방탄소년단... 미국인들이 신곡 ‘떼창’
미국 전문가들 “중국, 2020년 이후 대만 침공 가능성 있어”
북한의 돌변에 충격과 분노… 속내 복잡해진 트럼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