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기중 기자

등록 : 2017.06.13 11:53
수정 : 2017.06.13 13:58

[분양 돋보기]초역세권 대단지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미사역’ 분양

등록 : 2017.06.13 11:53
수정 : 2017.06.13 13:58

경기 하남시 미사강변도시에 들어설 예정인 ‘힐스테이트 미사역’ 투시도.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아파트 시장에 불고 있는 대단지 열풍이 오피스텔까지 이어지고 있다. 조경이나 커뮤니티같은 입주민 편의시설이 다양하고 공용 관리비도 크게 절감할 수 있어 경제적인 측면에서도 유리하기 때문이다.여기에 대단지 오피스텔은 인지도가 높고 대표성을 지니는 경우가 많아 지역 랜드마크 역할을 담당하며 시세를 주도하기도 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이 경기 하남시 미사강변도시 중심상업지구 11-1ㆍ12-1블록에 ‘힐스테이트 미사역’ 오피스텔을 분양한다. 힐스테이트 미사역은 지하 6층~지상 30층 12개동, 총 2,024실 규모다. 전용면적 별로는 22㎡가 1,024실로 가장 많고 47㎡ 24실, 72㎡A 105실, 72㎡B 50실, 84㎡A 508실, 84㎡B 275실, 84㎡C 25실, 84㎡ 펜트하우스 13실 등이다.

힐스테이트 미사역은 지하철 5호선 미사역(2018년 개통 예정)과 직접 연결되는 초역세권 단지로 올림픽대로, 중부고속도록, 서울외곽순환도로가 인접해 서울과 수도권을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단지 주변으로는 망월천 근린공원, 하남 종합 운동장 등 휴게 및 운동시설과 근접해 입주민들의 쾌적한 생활이 가능하며, 스타필드하남, 홈플러스 하남점, 이마트 하남점 등 쇼핑시설과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종합운동장, 미사리 경정장, 하남문화예술회관 등 각종 여가문화시설도 가까워 주거편의성이 뛰어나다.

단지 저층부에는 프랑스 테마의 대규모 상업시설이 조성되고 CGV가 입점할 예정이다. 인근 강동 첨단 산업단지에 삼성엔지니어링, 세스코 등 기업이 입주해 있고 강동구 고덕동에는 ‘고덕 상업 업무 복합단지’가 조성된다.

전용면적 22㎡는 1인가구가 살기 적합한 원룸형 구조이며, 전용면적 47㎡는 투룸형 구조로 신혼부부가 살기에 적당하다. 전용면적 22㎡~47㎡에는 빌트인 냉장고, 세탁기, 전기쿡탑(2~3구), 붙박이장 등이 제공돼 주거편의성을 높였다.

2020년 8월 입주 예정이며 견본주택은 서울 강남구 자곡동 364 자곡사거리에 있다.

김기중 기자 k2j@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5일째 강진실종 여고생 친구에게 ‘위험신호’ 전달
中 벼르는 트럼프… ‘치킨게임’ 유리 판단, 대북 영향력 견제도
홍준표는 ‘홍크나이트’?... 온라인 패러디물 인기
김정은 3차 방중으로 북미 후속 협상 지연…본 게임 앞두고 북미 기싸움
난민 문제 언급한 배우 정우성… SNS는 시끌
KIP “특허침해 삼성전자 1조원 배상 판결 기대”
‘끝나지 않은 미투’…조재현, 이번에는 재일교포 여배우 성폭행 의혹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