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7.03.20 15:26
수정 : 2017.03.20 15:26

[현장] '윤식당' 나영석 PD 예능은 다 똑같다?

등록 : 2017.03.20 15:26
수정 : 2017.03.20 15:26

[한국스포츠경제 최지윤] "나영석 PD 예능은 다 똑같다?"

'윤식당' 나 PD가 식상하다는 반응에 대해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나 PD는 20일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새 예능 '윤식당' 제작발표회에서 "예능이 다 그렇지 않냐? 새로운 환경에 어떻게 적응하는지 보여주고 다 똑같은 것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많은 시청자들이 상상하는 것처럼 루틴하게 흘러도 갈 것"이라면서도 "(예능에서) 식당을 경영하는 건 한번도 시도하지 않았다.

'삼시세끼' '꽃보다 할배'처럼 멤버들의 관계 속에서만 스토리를 그리고 재미를 추구하지 않았다. 수많은 외국인들이 출연진들과 관계를 맺으며 엑스트라가 아니라 조연 역할을 해줬다"고 설명했다.

나PD는 "다양한 문화를 접하고 그들이 바라보는 한국 이야기를 들어보는 건 새로운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윤식당'은 인도네시아 발리의 인근 섬에서 작은 한식당을 열고 운영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윤여정은 사장 겸 오너셰프, 이서진은 서빙 및 총무를 담당하는 '이상무'로 변신했다. 주방보조 정유미와 귀요미 알바생 신구도 있다. 24일 밤 9시 20분 첫 방송. 사진=tvN 제공

후배와 협작 프로젝트 하나 더 하고 익숙한 프로그램 계속 할 것. 같이 일했던 PD들이 성장해서 신혼일기 하고, 다음 프로젝트도 콜라보 할 것.

최지윤 기자 plain@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단독] 비, 소월길 50억대 주택 구입… 김태희와 이사가나?

김정남 암살 용의자, 단 돈 10만 2천원에 ‘사형’을?

이국주 온시우, 논란 의식? '100억 줘도 안해'vs'성희롱 고소' SNS 삭제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19대 대선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