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종구 기자

등록 : 2017.05.16 14:52
수정 : 2017.05.16 14:53

경찰, 인허가 대가 뇌물 혐의… 파주시청 압수수색

등록 : 2017.05.16 14:52
수정 : 2017.05.16 14:53

주택과장ㆍ팀장 신병 확보

한국일보 자료사진

경기 파주경찰서는 15일 공동주택 인허가와 관련, 업체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파주시청 주택과장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이날 오전 9시 30분쯤부터 1시간 동안 시청 주택과에서 인허가 관련 서류 등을 확보했다.

경찰은 또 돈을 받은 혐의가 있는 A(58) 과장과 B(44)팀장의 신병도 확보했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인 사항으로 구체적인 내용은 말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종구 기자 minjung@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9위 4 4 3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돌봄교실 탈락에 '학원 뺑뺑이 시켜야 하나요' 곳곳 탄식
죽음의 문턱 밟았던 정두언 “마지막 꿈은 카운슬러”
초등교 입학 부모 10시 출근? 무작정 발표부터 한 정부
“성폭력 연루 공연 볼 수 없다” 보이콧 나선 관객들
[단독] 참사 4주기 맞춰… 세월호 천막 광화문 떠난다
[단독] 북 정유시설 밀집 나진ㆍ선봉에 1주일째 큰 불길
트럼프, ‘3대 총기규제책’ 추진… “총기협회도 지지할 것”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