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구 기자

등록 : 2017.05.16 14:52
수정 : 2017.05.16 14:52

경찰, 인허가 대가 뇌물 혐의… 파주시청 압수수색

등록 : 2017.05.16 14:52
수정 : 2017.05.16 14:52

주택과장ㆍ팀장 신병 확보

한국일보 자료사진

경기 파주경찰서는 15일 공동주택 인허가와 관련, 업체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파주시청 주택과장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이날 오전 9시 30분쯤부터 1시간 동안 시청 주택과에서 인허가 관련 서류 등을 확보했다.

경찰은 또 돈을 받은 혐의가 있는 A(58) 과장과 B(44)팀장의 신병도 확보했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인 사항으로 구체적인 내용은 말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종구 기자 minju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재인 대통령 사과 대신 입장 표명으로 절충
강경화 “친척집에 위장전입” 거짓해명 논란
조국 민정수석, 과거 위장전입 비판 기고… 여야 공수교환에 곤혹
황유미, 김군, 그리고 기억되지 못한 죽음들
‘히잡 쓴 소녀’ 구하고 숨진 두 남성, 미국의 영웅이 되다
“이거 실화 아닙니까” 현실 반영한 ‘헬조선’ 게임들
[움직이는 바둑(6)] 무결점 알파고, 커제에 ‘3연승’ 하던 날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