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서재훈
기자

등록 : 2017.09.10 17:57
수정 : 2017.09.10 17:59

미세먼지로 덮힌 주말

등록 : 2017.09.10 17:57
수정 : 2017.09.10 17:59

10일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에서 바라본 한강 성산대교 일대가 미세먼지로 희뿌옇게 보이고 있다. 서재훈기자

10일 서울을 포함한 전국이 미세먼지로 가득 찼다. 서울 기준 오전 9시 기준 일평균 미세먼지 농도는 36이었지만, 오전 4시께 동작구에서 57을 기록해 '나쁨' 등급을 나타냈다.

국립환경과학원 관계자는 "오후에는 깨끗한 동풍이 불면서 대기 확산이 원활해져 '보통' 수준을 나타낼 것"이라며 "현재 곳에 따라 안개가 많이 껴있어 시야 확보가 잘되지 않다 보니 미세먼지가 많아 보일 수는 있다"고 설명했다.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10일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에서 바라본 한강 성산대교 일대가 미세먼지로 희뿌옇게 보이고 있다. 서재훈기자

10일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에서 바라본 한강 성산대교 일대가 미세먼지로 희뿌옇게 보이고 있다.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