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규
부장

등록 : 2018.04.20 04:40

[알립니다] 한국포럼 5월 3일 개최... 한미중일러 외교안보 전문가 한자리에

등록 : 2018.04.20 04:40

‘한반도 비핵화와 新동북아 질서' 주제

조명균 장관ㆍ갈루치 前 특사 등 참석

한반도가 유례없는 격변의 시기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불과 반년 전만 해도 전쟁 발발의 긴장감이 가득했던 한반도 정세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화해의 급물살을 타기 시작했습니다. 남북의 특사단 파견과 11년 만의 남북 정상회담 개최 결정이 일사천리로 이루어졌고, 휴전 이후 최초로 북ㆍ미 정상도 얼굴을 마주합니다.

아직 낙관하기만은 이릅니다. 정상회담 이후의 종전(終戰) 선언, 평화 협정, 실질적인 비핵화 등 항구적인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위해 타개해야 할 중대한 고비가 남아있습니다. 한국일보는 한반도와 동북아의 명운이 좌우될 남북 정상회담 직후인 5월 3일 신라호텔에서 ‘위기에서 평화로: 한반도 비핵화와 新동북아 질서’(From Crisis to Peac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and a New Order in Northeast Asia)를 주제로 ‘2018 한국포럼’을 개최합니다.

본 포럼에는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ㆍ야 각당 대표 등 정ㆍ재ㆍ관계 국내 주요 인사들과 함께 해외에서는 6자회담 당사국의 외교ㆍ안보 분야 최고 전문가들이 대거 참석합니다. 포럼은 남북 정상회담의 실무책임자로 참석한 조명균 통일부장관의 기조강연으로 시작됩니다.

1세션에서는 로버트 갈루치 전 미국 국무부 북핵 특사와 윤영관 전 외교통상부 장관, 판젠창 중국 개혁개방포럼 상급고문, 백종천 세종연구소 이사장, 김기정 연세대 교수가 참여해 30년간 끊임없이 진행된 북핵 문제 협상을 되짚어보고 앞으로의 상황을 전망합니다.

이어지는 2세션은 에번스 리비어 전 미국 국무부 동아태담당 수석부차관보, 쉬웨이디 전 중국 국방대 전략안보연구소장,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이 함께 머리를 맞대고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에 대한 비전을 제시합니다.

동아시아의 미래를 다룰 3세션은 관련국의 전문가들로 풍성하게 채워집니다. 바실리 미헤예프 러시아 IMEMO 부소장, 션딩리 중국 푸단대 교수, 엔도 켄 일본 홋카이도대 교수, 패트릭 크로닌 미국 신안보센터 아ㆍ태 안보국장, 이수혁 제20대 국회의원(외교통일위원회), 이근 서울대 국제대학원 교수가 정상회담 이후 격변의 소용돌이에 빠질 동북아 질서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칩니다.

한국일보와 세종연구소, 코리아타임스가 공동 주최하는 ‘2018 한국포럼’에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 2018 한국포럼 개요

◇ 주제: ‘위기에서 평화로: 한반도 비핵화와 新 동북아 질서’

◇ 일시: 2018년 5월 3일(목) 오전 9시

◇ 장소: 서울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

◇ 참가 신청: 포럼 홈페이지에 사전 등록 www.thekoreaforum.com

◇ 참가 문의: 한국일보 미래기획단 (02)724-2664, 2157

한국포럼 사무국 (02)522-4738

(하단 주최ㆍ후원은 로고 별도 제공)

주최 한국일보, 세종연구소, THE KOREA TIMES

후원 기획재정부, 외교부, 통일부, 산업통상자원부, 대한상공회의소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