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8.02.13 08:40
수정 : 2018.02.13 08:43

50대 노숙자 시비 중 10대에 흉기 휘둘러

등록 : 2018.02.13 08:40
수정 : 2018.02.13 08:43

게티이미지뱅크

50대 노숙자가 길 가던 10대 청소년과 시비가 붙자 흉기를 휘두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기 의정부경찰서는 13일 특수상해 혐의로 이모(54)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이씨는 지난 12일 오후 6시 25분께 의정부역 지하상가에서 김모(15)군에게 흉기를 휘둘러 코 부분 3㎝가량이 찢어지는 상처를 입힌 혐의다.

조사결과 이씨는 지하상가 등에서 노숙 생활을 하던 중 김군 일행과 시비가 붙자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

이씨는 범행 후 달아났다가 김군 일행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인근에서 검거됐다.

이씨는 경찰에서 "치아가 좋지 않아 음식을 잘게 썰어 먹기 위해 과도를 갖고 있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양측을 상대로 왜 시비가 붙었는지 조사 중이며 수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이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은장도라도 꺼내야 하나…” 성난 여성들, 오늘 거리로 모인다
[여의도가 궁금해?] ‘신의 용돈’ 빼앗긴 국회… 바른미래당 먼저 “전면 폐지” 주장해 존재감
사라진 텔레그램 메시지 “안희정 검증은 제대로 않고 피해자 의심”
‘공작’ 김정일 특수분장에 1억6000만원, 땀나면 떨어질라 ‘냉동텐트’
말레이시아에 잡힌 한국축구, 조1위는 물건너가고…
[글로벌 Biz리더] 기자 꿈꾸던 난독증 소년, 영국 하늘을 지배하다
터키, 美 목사 석방 또 불허… 트럼프 “앉아서 당하지 않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