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강희경 기자

등록 : 2015.09.22 11:35
수정 : 2015.09.22 14:54

시각장애인이 당첨된 복권을 확인해달라고 한다면

[믿고 보는 동영상]

등록 : 2015.09.22 11:35
수정 : 2015.09.22 14:54

시각장애인이 당첨된 복권의 확인을 부탁한다면? 미국의 한 유튜버는 최근 이런 질문에 직접 실험을 통해 사람들의 반응을 살펴봤다. 해당 영상에 따르면 평소 실험 영상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조할’(Johal)은 시각장애인을 가장해 주변에 도움을 요청했다.

그는 지나가는 사람들에게 “복권이 당첨 됐는지 확인해 달라”고 부탁한다.

예상대로 사람들은 정직과는 거리가 먼 반응을 보인다. 복권을 들고 조용히 자리를 옮기는가 하면 거짓말을 하며 복권을 슬쩍 자신의 주머니에 넣기도 한다. 반면 노숙인들은 상대적으로 정직한 모습을 보여준다. 노숙인들은 조할의 복권이 당첨됐다는 사실을 전하며 진심으로 축하해준다. 조할은 노숙인들에게 고마움을 표하며 상금을 건넨다.

디지털뉴스부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겨를] “난 마스코트 와울, 주먹 아닌 주목 받고 싶다”
[단독] 일자리 신문고 적시는 '비정규직 눈물'
이영학 후원받아 호화생활… 깜깜이 기부문화 불신 커져
최저가 입찰로 빌린 노후 크레인... 공사기간 맞추려 강풍 속 작업
[이젠 사람중심 경영이다] “기계가 고장나지 않게 하려면, 기계보다 사람에 투자해야죠”
[최문선의 욜로 라이프] 미생들의 낮잠... 수면카페에서 '패스트 힐링'
[박세진의 입기, 읽기] 오버사이즈 패션의 귀환.. 그 숨은 까닭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