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3.17 18:15
수정 : 2017.03.17 18:29

[화보] 유쾌 명쾌 당당 스칼렛 조핸슨

17일 '공각기동대' 개봉 앞두고 첫 내한

등록 : 2017.03.17 18:15
수정 : 2017.03.17 18:29

스칼렛 조핸슨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호텔에서 열린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내한기자회견에 참석해 인터뷰에 답하고 있다. 김종진 인턴기자

‘반 트럼프’를 외치며 정치적인 발언을 서슴지 않는 할리우드 스타 스칼렛 조핸슨(33)이 최근 파면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뉴스를 통해 들었다”며 한국정치에 대한 관심을 드러냈다. 조핸슨은 17일 서울 삼성동 한 호텔에서 열린 영화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더 쉘’(29일 개봉) 내한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루퍼트 샌더스 감독을 비롯해 배우 줄리엣 비노쉬, 요한 필립 애스백도 자리를 함께 한 이날 기자회견에서 200여명의 취재진은 한국을 첫 방문한 조핸슨에 질문을 쏟았다.

스칼렛 요한슨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호텔에서 열린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내한기자회견에 참석해 인터뷰에 답하고 있다. 김종진 인턴기자

스칼렛 요한슨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호텔에서 열린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내한기자회견에 참석해 인터뷰에 답하고 있다. 김종진 인턴기자

스칼렛 요한슨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호텔에서 열린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내한기자회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종진 인턴기자

스칼렛 요한슨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호텔에서 열린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내한기자회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종진 인턴기자

스칼렛 요한슨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호텔에서 열린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내한기자회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종진 인턴기자

스칼렛 요한슨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호텔에서 열린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내한기자회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종진 인턴기자

스칼렛 요한슨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호텔에서 열린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내한기자회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종진 인턴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석탄화력 1기 배출 초미세먼지 ‘경유차 18만대분’
박영선 의원 “수은의 다스 대출액 12년새 10배로”
강형욱 '모든 개가 무조건 입마개? 말도 안 된다'
日 상공 농락하는 北 맞서 한미일 또 미사일 경보훈련
[2017 갈등리포트] “한국 아빠 볼 수 있다” 헛된 희망에… 두 번 우는 ‘코피노’
'공영방송 EBS가 달라지고 있다'
[단독] 이영학, 딸 치료비 12억 기부받아 10억 빼돌렸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