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유비-김희진-김경현이 설 인사를 전했다. 하유비, 김희진, 김경현 설 인사 영상 캡처

‘미스트롯’ 하유비와 김희진, 가수 김경현이 3인 3색 설 인사를 건넸다.

지난 23일 오후 하유비와 김희진, 김경현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2020년 설 인사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하유비는 눈부신 비주얼과 함께 “어느덧 민족 대명절 설이 다가 왔는데요. 여러분들 떡국도 많이 드시고 가족끼리 모여서 화기애애하게 이야기도 많이 나누시길 바랄게요. 2020년 더 대박 나시고 하유비도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라고 팬들을 향한 애정 속 훈훈한 설 인사를 전했다.

동요 ‘까치까치 설날은’을 부르며 눈길을 사로잡은 김희진은 “2020년 새해 잘 보내고 계신가요? 여러분 가족들과 ‘차마’ 하지 못하셨던 이야기들, 모이셔서 맛있는 음식과 함께 나누시길 바라겠습니다.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며 설 인사는 물론, 깜찍한 셀프 홍보까지 놓치지 않았다.

김경현 또한 ‘까치까치 설날은’을 록 버전으로 가창, 록 스피릿 넘치는 설 인사를 전했고, “화기애매 아니죠. 화기애애하게 행복하고 따뜻한 이야기도 많이 나누시길 바라겠습니다. 여러분들 메리 메리 설날입니다”라며 재치만점 설 인사로 보는 이들을 사로잡았다.

현재 ‘평생 내 편’ 하유비는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 ‘청춘’으로 전국에 트롯의 맛을 전파하고 있으며, 김경현은 새 앨범 준비에 한창이다. ‘차마’로 데뷔한 김희진은 다채로운 활동 속 팬들을 만나고 있다.

앞으로도 하유비와 김희진, 김경현은 꾸준히 대중과 소통할 예정이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