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의 심장’ 발 건강, '3D깔창'이 답이다.

인체를 지탱하고 걷거나 뛸 수 있게 해주는 아주 중요한 기능을 하고 있는 발. 발의 신경조직은 온몸의 장기와 연결되어 심장에서 내려오는 혈액을 분배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때문에 발에 모여있는 수많은 혈을 자극하는 것은 각 기관의 기능을 촉진시키고 긴장을 푸는데 효과적이다. 그래서 의학계에서는 발을‘제2의 심장’이라고 말한다.

이러한 발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건강하게 관리해야 몸도 건강하다. 다양한 모양의 신발과 예쁜 구두를 신는 것을 추구하는 현대인에게 멋과 편안함을 주었지만 평발·무지외반증·족저근막염·굳은살 등 많은 발질환도 동시에 가져다 준 것도 사실이다.

발 질환 등 통증개선과 근 골격 자세 교정으로 바른 자세와 워킹을 할 수 있게 도움을 주는 것이 신발이며, 신발보다 더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이 바로 발과 직접 맞닥뜨리는 깔창이다. 좋은 신발과 깔창은 그 자체로도 다양한 발의 증상에 대한 치료효과가 있다.

최근 잔디로에서 출시한‘3D깔창’은 바로 그런 문제에서 착안됐다. ‘3D깔창’ 안에 들어가는 3단계로 꺾이는 아치패드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제작됐다. 평발·족저근막염·무지외반증 등 발에 이상 징후가 진행 중이거나 근육량이 감소하고 있는 경우를 염두에 두어 개발한 잔디로‘3D깔창’은 발의 밸런스와 보행 상태를 분석하여 아치패드로 균형을 잡아준다.

'3D깔창'을 필요로 하는 경우는 다양하다. 발이 이유 없이 아프거나 평발 때문에오래 걷지 못하는 경우, 양쪽다리의 길이 차이가 나거나 팔자로 걷는 경우, 신발 뒤꿈치 중 한쪽이 유난히 많이 닳는 경우, 무지외반증이 심한 경우, 허리가 아프거나, 무릎·발목·관절에 통증이 있는 경우, 오래 서있는 직업에 종사하는 경우, 발에 통증이 있는 경우 등은 교정 깔창을 해야 관절과 근육이 제자리를 잡아 더 이상 나빠지지 않고 정상에 가까운 발을 유지할 수 있다.

소재 역시 중요하다. 비닐소재가 아닌 땀 흡수와 발수효과가 탁월한 천연가죽을 사용해야 땀과 세균으로부터 발을 지키고 더욱 건강한 발을 유지할 수 있다.

잔디로 '3D깔창'은 보행 시 발의 압력을 골고루 분산시켜주는 역할을 한다. 자세교정을 통하여 발·발목·무릎·허리·어깨·목 등의 통증을 완화시키고, 발의 장애가 더 이상 진행되지 않도록 하며, 나아가서는 정상에 가깝게 교정을 목적으로 깔창을 사용해보라고 전문가들은 권장하고 있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