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O가 당찬 활동 목표를 밝혔다. 스톤뮤직, n.CH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TOO가 당찬 신인의 포부를 전했다.

TOO는 1일 유튜브를 통해 첫 미니앨범 '리즌 포 빙(REASON FOR BEING) : 인(仁)'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를 진행하고 신인의 포부를 드러냈다.

지난해 Mnet '투 비 월드 클래스'를 통해 탄생된 TOO는 치훈 동건 찬 지수 민수 재윤 제이유 경호 제롬 웅기 등 10명으로 구성돼 있다. '텐 오리엔티드 오케스트라(Ten Oriented Orchestra)'의 약자로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를 뜻하며, 팀명처럼 TOO는 마음을 담은 ‘하트 뮤직’과 칼군무를 넘어선 ‘킬군무’를 준비했다.

이날 정오 '리즌 포 빙 : 인'을 발매한 TOO는 이번 쇼케이스를 통해 타이틀곡 '매그놀리아(Magnolia)' 무대를 공개하고 사라진 이상향을 찾는 과정을 표현했다.

올해의 목표를 묻는 질문에 찬은 "올해 신인상을 받고 싶다"며 패기를 보였다. 지수는 "TOO의 롤모델은 신화 선배님들이다. 저희도 오래오래 장수하고 싶다"고 밝혔다.

최근 TOO는 Mnet 새 보이그룹 경연 프로그램 '로드 투 킹덤' 출연을 확정 지어 주목 받기도 했다. 재윤은 "좋은 기회로 데뷔도 전에 큰 프로그램에 함께 할 수 있었다. 떨렸지만 선배님들과 출연자 분들 덕분에 마음 편하게 첫 촬영을 했다. 그 분들께 누가 되지 않도록 더욱 열심히 하는 TOO가 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TOO 멤버들은 "오늘은 이만큼 사랑받는 그룹에서 내일은 '이따만큼' 사랑받는 그룹으로 발전하겠다. 저희는 엄청난 에너지와 매력이 넘치는 그룹"이라고 자신했다.

한편, TOO는 이날 오후 7시 V LIVE를 통해 ‘TOO의 仁싸탐구’ 스페셜 라이브를 진행하며 글로벌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