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영이 ‘김영철의 파워 FM’에 출연한다. SBS 제공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박서준(박새로이 역)이 운영하는 단밤포차 직원으로 활약했던 이주영(마현이 역)이 2일 오전 방송되는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한다.

이주영의 ‘김영철의 파워FM’ 출연은 그의 라디오 게스트 단독 첫 출연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주영이 직접 뽑은 이태원 클라쓰 명장면을 만나볼 계획이다.

또한 ‘독립영화계의 아이돌’로 불리면서, 이미 연기력으로 인정받은 이주영의 필모그래피를 통해 그녀의 매력도 확인해볼 예정이다.

평소 이태원 클라쓰 애청자로 알려졌던 개그맨 김영철과, 라디오에 첫 출연하는 이주영이 어떤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놓을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주영은 한 인터뷰에서 유일한 꿈이 라디오 DJ라고 밝히면서, 라디오 출연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태원 클라쓰 종영 후 이주영의 근황과, 배우 이주영에 대한 모든 것을 알아볼 ‘김영철의 파워FM’은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보는 라디오로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