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주희 기자

등록 : 2018.02.02 15:50

'본격 전훈 돌입' 김진욱 감독 "선수들 목표의식 남달라"

등록 : 2018.02.02 15:50

스프링캠프 첫 공식 훈련 시작 전 열린 선수단 미팅/사진=kt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탈꼴찌를 목표로 하는 kt가 1일(현지시간) 미국 애리조나에서 공식 훈련을 시작했다.

kt는 지난 29일 1차 캠프지인 애리조나 투산에 도착했다.

이후 3일간 현지 적응 및 자율훈련을 실시했고, 1일 투산 키노 콤플렉스에서 전 선수단이 모여 본격적으로 훈련을 소화했다.

김진욱 kt 감독은 훈련에 앞서 훈련 스케줄 및 계획, 방향 등을 선수들에 전달했다. 김 감독은 "날씨, 시설 등 선수들이 훈련에만 집중할 수 있는 훌륭한 환경"이라며 "선발대로 먼저 캠프에 들어온 선수들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선수들의 컨디션이 좋아보인다. 목표 의식도 남달라 보인다"고 말했다. 또 "선수들이 캠프를 마칠 때까지 책임감을 갖고, 부상 없이 팀과 개인이 설정한 목표를 달성하고, 시즌을 맞이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북한 선수단, 8일 입촌식...한국은 7일

방송에서 분석한, 방탄소년단의 '인기비결'은?

[G-7] 이상화의 평창 금메달이 특별한 이유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