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7.05.09 09:24

노태우 거소투표… 김종필은 투표 안해

등록 : 2017.05.09 09:24

노태우(왼쪽 사진) 전 대통령과 김종필 전 국무총리.

노태우 전 대통령이 9일 제19대 대통령선거에 앞서 진행된 거소투표를 통해 투표한 것으로 확인됐다. 노 전 대통령 측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노 전 대통령이 지난달 12일쯤 거소투표를 했다”면서 “다만 평소에 특정 후보에 대한 지지를 표하는 발언은 딱히 없었다”라고 말했다.

거소투표는 병원ㆍ요양소에 있는 환자나 교도소의 입소ㆍ재소자, 병영이나 함정에 머무르는 군인ㆍ경찰, 외딴 섬 거주자 등이 거주지에서 투표하는 제도다. 이번 대선을 앞두고는 지난달 11∼15일 거소투표가 실시됐었다. 노 전 대통령은 지난해 4월 총선 때도 거소투표를 한 바 있다.

반면 김종필(JP) 전 국무총리는 건강상의 이유로 투표하지 못했다. JP 측은 통화에서 “김 전 총리가 몸이 불편해 9일 투표를 하기 어려울 것 같다”며 “앞서 실시된 거소투표와 사전투표도 하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해수부 세월호 현장수습본부, 뼛조각 발견 닷새간 숨겼다
‘댓글공작’ 혐의 김관진, 구속 11일만에 석방
이진성 헌재소장 후보자 청문보고서 채택…24일 본회의 표결할듯
이국종 센터장 비판했던 김종대 의원 결국 “무리한 메시지였다” 한 발 물러나
아파트 물량 쏟아진다… 수도권 ‘깡통 전세’ 주의보
김덕룡ㆍ김무성ㆍ정병국… 한뿌리 상도동계 2년 만에 ‘따로따로’
반년 전 솜방망이 징계 해놓고…김동선 폭행사건 진상조사 예고한 체육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