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환
PD

이현지 인턴 기자

강희경 기자

등록 : 2017.04.01 10:00

[영상]오버워치에 성별이 무슨 상관?

등록 : 2017.04.01 10:00

여성에 대한 사회적 차별과 비하가 어제오늘 이야기는 아니지만 온라인 게임 안에서도 이런 분위기는 그대로 유지된다.게임을 잘하느냐 하는 점은 그리 중요하지 않고, 단지 여성 게이머라는 이유로 비하와 폭언이 날아온다. 게임 중 남성들은 '계집x은 게임시키면 안된다'거나 '여자는 게임시키면 안돼'라는 말을 아무렇지 않게 내뱉는다.

최근에는 인기 온라인 슈팅게임 오버워치 내에서 이런 성차별이 흔하게 나타나고 있다. 한 시민사회단체 조사에 따르면 여성 게이머가 가장 많이 받는 성차별은 성적 비하 발언, 특정 포지션 강요 등으로 나타났다.

시민사회단체 '청년참여연대'가 조사한 바에 따르면 오버워치 내 성차별 문제에 대하여 응답자의 96%가 실제 피해를 경험했다고 답했다. 응답자들은 오버워치 내 여성 차별 및 혐오 문제에 대해 '게임상 제재 및 처벌 강화'(38%), '가해자의 신상 정보 제공 등 피해자의 법적 대응에 협조'(34%) 등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게임사의 적극적인 조치가 필요하다는 의견도 많았다.

이번 영상은 '오버워치 실태보고' 두번째편으로 여성 게이머가 게임 도중에 받았던 여성 비하 경험 실제 사례와 이에 대한 해법을 담았다.

이상환PD somteru@hankookilbo.com

이현지 인턴 PD

강희경 기자 kstar@hankookilbo.com

☞ 프란 Pran 페이스북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기획 탈북’은 박근혜 정권 적폐 아니냐”는 북한
“우리가 옳다는 믿음 하나로 버틴 결과”…KTX 해고 승무원 12년 만에 정규직 복직
[인물 360°] 데이트폭력이 당신의 삶을 망치지 않게 하려면…
'무신불립, 국국의의...' 문희상 의장의 뼈 있는 사자성어 사랑
댄 코츠 DNI “대통령에 결례 범하려던 뜻 없었다”
국민 관심 높이기 위해 재난망 광고 출연한 이국종 교수
성형 부작용과의 싸움 2년 10개월… 아직 끝나지 않았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