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2.12 19:32

KBO 사무국 조직 개편…첫 여성 홍보팀장

등록 : 2018.02.12 19:32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첫 여성 홍보팀장을 발탁했다.

KBO는 12일 사무국 조직 개편을 단행한 결과를 발표했다. KBO는 “정금조 클린베이스볼 센터장이 사무차장보로 승진했다. 정 사무차장보는 클린베이스볼 센터장을 겸한다. 남정연 차장은 홍보팀장으로 발령 받아 KBO 사상 첫 여성 팀장이 됐다”고 밝혔다.

문정균 홍보팀장은 관리팀장으로, 장한주 관리팀장은 육성팀장으로 이동했다.

신사업팀을 신설했다. 신사업팀은 한국야구 명예의 전당 건립 사업과 야구장 임대, 인프라 개선 등 총재의 주요 공약사업을 추진하는 등 KBO의 신규 사업을 전담할 예정이다. 팀장에는 장덕선 육성팀장이 임명됐다.

기존 운영팀과 기획팀을 통합한 운영기획팀은 FA(자유계약선수)와 외국인선수 제도, 경기 스피드업, 리그의 전력 평준화 등 주요 제도에 대한 개선 문제를 기획팀 담당이었던 리그 성장 전략에 포함해 효율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박근찬 운영팀장이 운영기획팀장을 맡는다.

재무팀의 한아름 대리와 운영팀 유병석 대리는 과장으로, 육성팀 강이석, 기획팀 황현태, 운영팀 김소영 사원은 대리로 승진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알쏭달쏭 아이스하키, 女단일팀 조 편성 특혜? 사실은..

씨엘씨, 신보 '블랙 드레스' 콘셉트 티저 공개

LG전자 스마트폰, 라인업 재정비...반전카드는 '내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미래세대 디스토피아’ 걱정에… 2030 “연금 보험료 인상 감내”
드루킹 특검, 결국 빈손되나
문 대통령 국정지지율 56.3%… 2주 연속 하락
中 자국 기업에만 배터리 보조금… 한국 기업 발 묶고 맹추격
편의점주들 “매출액서 담뱃세 빼야”... 카드업계 “원칙 어긋나”
대체복무자, DMZ지뢰제거 업무 투입? ‘보복성 조치’ 논란
한번 욱하면 애가 되는 남편... 아이에게 상처줄까 두려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