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태무 기자

등록 : 2017.08.22 16:46

동정

등록 : 2017.08.22 16:46

조현섭 총신대 교수.

조현섭 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가 제49대 차기 한국심리학회 회장에 22일 당선됐다.

‘중독의 대모’로 통하는는 조 교수는 27년간 알코올, 마약, 도박, 인터넷, 게임, 스마트폰 중독 등 주요 중독분야에 종사하며 우리나라 중독문제 해결에 앞장서 왔다.

차기 회장 임기는 2018~2020년 3년간이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