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7.12.16 15:58

'넥센 복귀' 박병호 미네소타와 계약 공식 해지

등록 : 2017.12.16 15:58

박병호/사진=한국스포츠경제DB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넥센으로 복귀하는 박병호(31)와 전 메이저리그 소속팀 미네소타와의 계약 해지 절차가 마무리 됐다.

미국 언론들은 16일 “미네소타가 박병호와 계약 해지를 공식적으로 발표했다. 박병호는 이제 전 소속팀인 넥센과 계약할 수 있다”고 전했다.

넥센 구단은 지난달 27일 "한국에 돌아오는 박병호와 연봉 15억원에 2018시즌 선수 계약을 했다"고 발표했다. 박병호는 미네소타와 계약을 해지하기로 합의한 뒤 넥센과 계약에 합의했다.

넥센에서 뛰던 박병호는 2015년 말 메이저리그에 진출했다. 미네소타는 포스팅 금액 1,285만 달러를 낸 뒤 박병호와 독점교섭권을 얻었고 4년간 1,200만 달러에 계약했다. 하지만 메이저리그 생활은 녹록지 않았다. 빅리그 통산 62경기에 나와 타율 0.191, 12홈런 24타점 28득점에 그쳤다. 마이너리그에서는 통산 142경기에 출전해 타율 0.247, 24홈런 79타점 66득점을 기록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는 40인 로스터에서 됐다.

박병호는 미네소타 구단에 2019시즌까지 보장받은 연봉 등 650만 달러를 포함한 모든 권리를 포기한다는 조건으로 계약 해지를 요청했다. 구단도 이를 받아들였지만 서류 정리 작업에 시간이 걸리면서 미국에서 신변을 정리 중인 박병호의 귀국도 미뤄져 왔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스타스타] 2017년 지드래곤-엑소-태연이 대세(feat.권현빈)

가상화폐의 출현, 광풍 그리고 탄식…왜 스스로 규제를 꺼내 들었을까?

“소치 때보다 고급스러워요” 준공한 평창 선수촌 만족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판사 블랙리스트 문건, 이규진 지시로 조직적 삭제
“국민연금 보험료율 9%서 11~13.5%로 올려야”
이거 실화냐…손흥민 뛰고도 171위 말레이시아에 충격패
2022 대입 개편안, ‘안정’에 방점 찍었지만 현장은 혼란 더해
구로구 아파트서 벽돌 떨어져 주민 2명 부상…경찰 수사
1994년보다 뜨거웠다… 폭염일수ㆍ평균기온ㆍ일조시간↑
미 사제들 아동 성추행, 교황청 “부끄럽고 슬프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