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0.02 00:51

트루아 석현준, 리그앙 선발 데뷔전...이승우는 출전 불발

등록 : 2017.10.02 00:51

트루아AC 공격수 석현준/사진=트루아 AC 공식 홈페이지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석현준(26·트루아)이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진출 이후 처음으로 선발 출전했다.

이탈리아 무대로 진출한 이승우(19·헬라스 베로나)는 교체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출전은 불발됐다.

석현준은 1일(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트루아 스타드 드 이아우브에서 열린 생테티엔과 홈 경기에서 원톱 공격수로 출전해 39분 동안 뛰었지만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진 못했다.

트루아는 2-1로 승리를 거뒀으며 이 경기 승리로 3승 2무 3패 승점 11을 기록하며 중위권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날 트루아는 전반 33분 카림 아즈문이 레드카드를 받아 퇴장당하면서 수적 열세에 놓였다.

결국 전반 39분 석현준 대신 미드필더 프랑수아 벨라고우를 투입했다. 석현준은 39분 동안 슈팅 2개, 유효슈팅 1개를 기록한 것에 만족해야 했다.

한편 이탈리아 세리에A 헬라스 베로나에서 뛰고 있는 이승우는 경기 전 SNS에 선발 출전을 암시하는 글을 올렸으나 결장했다.

이승우가 결장한 베로나는 세리에A 7라운드 토리노 원정에서 킨과 파치니의 골로 2-2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킨이 기록한 골은 이번 시즌 베로나의 필드 첫 골이자 A매치 브레이킹 전 원정 승점을 거뒀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터뷰] ‘귀향, 끝나지 않은 이야기’ 조정래 감독 “죽는 날까지 싸워야죠”

[빅콘] 추석 선물 1순위 '건강식품'

추석 '황금연휴' 고속도로 가장 혼잡한 시간은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화예술교육이 미래다] 문화생활은 인권... '요람에서 무덤까지 필요'
“비 온 뒤에 땅 더 굳어져… 양국 협력 발전 계기 되길”
[단독] “한일전 이기고 월드컵 실패하면 무슨 소용인가” 차범근의 일갈
포항 지진 피해 대학생에 1년치 등록금 '과잉 지원' 논란
[짜오! 베트남] 베트남 공휴일은 10일... 크리스마스에 가장 붐벼
이 추위에 두시간 덜덜, 응답없는 장애인콜택시
주중대사가 文대통령 영접 않고 난징으로 간 이유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