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진하 기자

등록 : 2018.03.13 14:46
수정 : 2018.03.13 20:23

소프라노 조수미 러시아 브라보 어워즈 영예

세계 최고 여성 연주자상 받아

등록 : 2018.03.13 14:46
수정 : 2018.03.13 20:23

소프라노 조수미가 러시아의 음악전문 시상식인 브라보 어워즈에서 세계 최고 여성 연주자상을 수상했다. 연합뉴스

소프라노 조수미가 러시아에서도 그 명성을 인정 받았다. 조수미의 소속사 SMI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조수미는 11일 모스크바 볼쇼이 극장에서 개최된 ‘브라보 어워즈(BraVo awards)’에서 세계 최고 여성 연주자상을 수상했다.

올해 처음 열린 이 시상식은 러시아가 미국의 그래미 어워즈와 같은 세계적 음악시상식을 만들기 위해 심혈을 기울인 시상식인 것으로 알려졌다. 세계 음악전문가들의 투표로 수상자를 결정한다.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소니 엔터테인먼트, 워너 뮤직 등도 참가한다.

시상식은 이틀에 거쳐 진행됐다. 조수미는 두 번째 날 모스크바 심포니 오케스트라 반주에 맞춰 최근 세상을 떠난 성악가 드미트리 흐보로스토프스키를 추모하며 ‘아베마리아’를 불렀다. 세계적 성악가인 호세 카레라스, 안나 네트렙코 등도 클래식 음악가상을 받아, 축하공연 무대에 올랐다.

양진하 기자 realha@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 대통령 “남북 평화정착ㆍ경제공동체가 진정한 광복”
패전일 맞은 야스쿠니신사의 두 모습
[단독] 활동 중단한 ‘화해치유재단’, 月평균 인건비만 1940만원
송영길, 안희정 1심 무죄에 “제 딸이 엄청난 항의 메시지 보내”
[팩트파인더] 국민연금기금 운용수익률 나빠 재정 고갈?
제주 우도 해상서 대형 화물선끼리 충돌
“MB 국정원, 인터넷서 검색 수집한 정보로 DJ 뒷조사 공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