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3.08 20:00
수정 : 2017.03.09 05:00

김용환 농협금융지주 회장, 천안 복합점포 방문

등록 : 2017.03.08 20:00
수정 : 2017.03.09 05:00

[한스경제 김서연] 김용환 농협금융지주 회장이 일선 영업현장과의 소통경영을 시작했다.

농협금융지주는 7일 김 회장이 충남 천안시에 있는 은행·증권 복합점포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 김용환 농협금융지주 회장(왼쪽 앞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다섯번째)이 7일 천안복합점포를 방문해 영업점 직원들과 함께 경영방향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사진=농협금융지주 은행·증권 복합점포는 기존 점포와 달리 은행과 증권 영업점간 칸막이를 없앤 개방형 구조로 고객이 다른 영업창구로 이동하지 않고 은행·증권 양사 직원이 공동으로 제공하는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점포를 말한다.

김 회장은 지난달에도 7개 자회사를 방문해 임직원들과 경영전반을 점검하는 현장경영간담회를 실시한 바 있다.

이날 방문도 김 회장이 지속적으로 강조해온 소통·현장 중심 경영의 일환이다.

김 회장은 "농협금융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건 영업 네트워크"라고 말했다.

김 회장은 17일 부산지역 현장경영을 포함해 앞으로도 은행, 증권, 보험 등 전국 자회사 영업점을 방문할 예정이다.

김서연 기자 brainysy@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임창정 논란에 팬들 반응은? “별걸 가지고 난리” vs “SNS 하지 마”

윤소희, 가녀린 각선미 드러내고 “헤어진 다음날..솜사탕 감사” 무슨 일?

차은택, 백지영·이효리·SS501·이루 노래도 작사가로 참여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김정은 집사’ 싱가포르행… 北美회담 준비 본격화
'음주청정지역?'… 술병 나뒹구는 연트럴파크
빅터 차 '北에게 미국과의 평화협정은 돈을 의미'
북미 실무협상 이끄는 성김… 美정부 최고 '한반도 전문가'
'블랙리스트, 재판영향 없다?' 현직판사까지 비판
“예전엔 부모님 뜻 따라 찍었지만 한국당 표차 줄어야 정신 차릴듯”
빨간줄 쫙쫙… 굴욕 당한 트럼프 편지 “F 학점이야”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