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채지선 기자

등록 : 2016.12.19 22:07
수정 : 2016.12.19 23:30

내년부터 소득인정액 월 119만원 이하 독거노인에 기초연금 지급

기초연금 선정기준액 상향조정

등록 : 2016.12.19 22:07
수정 : 2016.12.19 23:30

내년부터 소득인정액이 월 119만원 이하인 독거노인, 190만4,000원 이하인 노인 부부에게 기초연금이 지급된다.

19일 보건복지부는 이런 내용의 기초ㆍ장애인연금 선정기준 고시 개정안을 행정 예고한다고 밝혔다.

개정안에 따르면 기초연금 지급대상자 선정기준 금액은 지난해 단독가구 기준 월 100만원에서 119만원으로 인상됐다. 부부가구는 160만원에서 190만4,000원으로 상향 조정됐다. 선정기준 금액은 65세 이상 노인 중 70%가 기초연금수급자가 될 수 있도록 설정한 금액. 소득평가액과 재산의 소득환산액을 합산한 소득인정액이 선정기준 금액 이하면 기초연금수급자가 될 수 있다.

소득 없이 거주하는 주택만 보유한 노인은 대도시 단독가구 기준 보유한 재산이 4억9,200만원이 넘지 않으면 내년부터 기초연금을 받을 수 있다. 올해 기준은 4억3,500만원이었다. 재산 없이 근로소득만으로 생활하는 노인(단독가구 기군)은 월 소득이 230만원(2016년에는 198만8,000원)을 넘지 않으면 기초연금을 받을 수 있다.

장애인연금도 선정기준 금액을 인상했다. 올해 단독가구 기준 월 100만원이던 선정기준 금액은 내년부터 월 119만원(부부가구는 월 160만원에서 190만4,000원)으로 바뀐다.

채지선 기자 letmenknow@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사망 노조원 부친에 6억 주고 가족장 회유
[짜오! 베트남] “저렴하고 안전… 베트남에 영어 배우러 가요”
이재정 “비핵화 위해 북한에 줄 종잇장 이상의 담보는 북미수교”
[단독] 경유차 10%, 친환경차 등급제 적용하면 도심 못 달린다
소액주주 모임으로 시작해 드루킹 왕국 된 ‘경공모’
[정민의 다산독본] 문관 꿈꾸는 유생에게 병법책 하사한 정조… “정도령을 네가 막아라”
무겁지만 가벼운… 유병재 ‘B급 농담’에 환호하는 청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