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흥수 기자

등록 : 2018.05.08 06:15

노르웨이까지 10시간…아시아나 인천~오슬로 첫 직항

등록 : 2018.05.08 06:15

게이랑에르피오르. 노르웨이관광청 제공.

아시아나항공이 여름 성수기에 노르웨이 오슬로까지 첫 직항 노선을 운항한다. 7월 10일부터 8월 29일까지 매주 화ㆍ토요일 총 13회 인천공항을 출발 예정이다. 인천~오슬로 비행 시간은 갈 때 10시간10분, 올 때 9시간40분이다. 아시아나 직항을 이용하는 노르웨이 여행상품은 모두투어, 하나투어, 노랑풍선, 참좋은여행, KRT, 롯데JTB와 인터파크에서 판매한다.

노르웨이의 여름은 피오르와 백야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환상적인 계절이다. 송네피오르, 게이랑에르피오르, 뤼세피오르, 노르드피오르, 하당에르피오르 등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이름을 올렸다. 여름에는 밤새 해가 지지 않는 백야현상도 경험하게 된다. 노르웨이관광청은 수도 오슬로에서도 뭉크미술관을 비롯해 예술ㆍ문화ㆍ건축 등 모던하고 다채로운 모습을 즐길 수 있다고 밝혔다.

최흥수기자 choissoo@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