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신상순
선임기자

등록 : 2017.05.19 17:30
수정 : 2017.05.19 17:31

박 전 대통령 재판 방청권 응모에 줄선 시민

등록 : 2017.05.19 17:30
수정 : 2017.05.19 17:31

19일 오전 서울 서초구 회생법원에서 시민들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첫 재판 방청권 응모와 추첨을 하기 위해 길게 줄지어 서있다. 2017.05.19 신상순 선임기자

19일 서울 서초 회생법원에서 열린 박근혜 전 대통령 사건 재판 방청권 응모및 추첨에 방청객들이 몰려 7.7대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일반인 에게 배정된 좌석은 대법정 전체 150석중 68석이다. 박 전 대통령의 첫 재판은 오는 23일 오전 10시 서울중앙지법 대법정인 417호에서 열린다.

방청권 응모 경쟁률은 7.7대 1로 방청권은 양도 할 수 없다. 신상순 선임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북한, 현송월 등 예술단 사전점검단 방남 전격 중지
문 대통령 만난 민노총 “이달 노사정 대표자회의 참석”
청와대ㆍMB 추가대응 자제… 확전 가능성은 여전
‘4대강 자료 파기 의혹’ 현장조사… 수자원공사 “조직적 파기? 사실무근”
트럼프 “셧다운 오는데 민주당은 불법 이민 얘기만”
“北 ‘한국을 이용해 미국을 끌어내라’ 간부들에 지시”
[SF, 미래에서 온 이야기] 인간의 노예에서 반란군으로 다가온 로봇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