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디스이즈게임
제공

등록 : 2017.05.18 11:10
수정 : 2017.05.18 11:16

5ㆍ18 민주화운동 진실 전하는 보드게임 ‘더 프레스’

등록 : 2017.05.18 11:10
수정 : 2017.05.18 11:16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배경으로 한 보드게임 '더 프레스'의 메인 화면. 디스이즈게임 제공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단재 신채호 선생의 명언을 내걸고 5ㆍ18 광주민주화운동의 진실을 알리려는 새로운 프로젝트가 시작됐다.

18일 사회 공헌 프로젝트 팀 ‘잼배스틱’​과 교구 전문 업체 ‘아트프리’는 5.18 민주화운동을 배경으로 한 보드게임 ‘더프레스(The Press)’를 제작한다고 밝혔다.

‘더프레스’는 1980년 대한민국 광주에서 일어난 '5·18 민주화 운동'을 배경으로 한 2~4인용 보드게임이다. 게임 사용자는 한국, 일본, 독일, 미국인 기자 중 하나가 되어 기록카드를 모아 하나의 사건(기사)을 완성시켜야 한다. 기록카드를 먼저 모아 사건을 완성시켜 ‘오월의 기자’로 선정되면 승리하는 구조다.

게임은 기자 캐릭터카드 4장을 포함해 취재카드(사적지, 취재불가, 벌칙카드 등 45장), 기록카드(일지, 기능, 조력자, 언론통제카드 등 63장)로 구성되어 있다. 각 캐릭터카드는 '기능카드 1회 방어'나 '취재카드 오픈시 2장 연속 추가 획득'과 같은 능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게임 진행의 전략적 요소로 사용된다.

‘더프레스’는 단순히 많은 카드를 모으는 것이 아니라 몇 가지 정해진 기록카드 조합을 완성해야 하는 게임이다. 예를 들어, 한 유저가 '같은 색상의 일지카드 5장'을 먼저 획득하거나 '시민군, 간호사 등 조력자 카드 4장'을 먼저 모으면 게임이 종료된다.

취재, 기록카드에는 민주화 운동 기간 중 실제 일어난 사건들이 적혀있다. 유저는 이를 통해 5.18 민주화 운동 당시의 상황과 기록 등을 살펴볼 수 있다.

제작을 맡은 아트프리는 "많은 사람들이 ‘더프레스’를 통해 5·18 민주화 운동의 유언비어에서 벗어나 진실에 좀 더 가깝게 다가갈 수 있고, 언론의 정직함에 대한 중요성을 느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프로젝트 소감을 남겼다.

보드게임 ‘더프레스’ 제작을 위한 모금은 오는 7월 11일까지 크라우드펀딩사이트인 텀블벅 에서 진행되며, 게임 출시는 오는 8월 11일에 이뤄질 예정이다

디스이즈게임 제공 ▶ 원문보기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유엔사 ‘JSA 귀순 조사결과’ 발표… “북한군, 군사분계선 너머로 총격”
[단독] BTS가 미국의 2018년을 연다
[좋은 이별] 나의 이별은 당신의 연애보다 아름답다
‘이국종 교수 비난’ 김종대 의원 “논란 1차 책임은 이 교수에 있어”
[단독] ‘박근혜정부 금융 실세’ 이덕훈 전 수은행장 뇌물 수사
롯데百 잠실점 ‘평창 롱패딩’ 대기 1000명 돌파
얼굴도 모르는 아버지 빚 4억원 떠안은 고1 아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