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성택 기자

등록 : 2017.08.09 15:10
수정 : 2017.08.09 16:25

[건보 대수술] 내 의료비 부담 얼마나 줄어들까

등록 : 2017.08.09 15:10
수정 : 2017.08.09 16:25

게티이미지뱅크

정부가 9일 발표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으로 국민 개개인의 의료비 부담은 얼마나 줄어들게 될까. 보건복지부 추산에 따르면 국민 1인당 부담하는 의료비는 한 해(2015년 기준) 50만4,000원에서 41만6,000원으로 18%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전체 비급여 의료비 부담은 13조5,000억원에서 4조8,000억원으로 64% 감소한다. 아울러 연 500만원 이상의 의료비를 부담하는 환자는 39만1,000명에서 13만2,000명으로 66% 줄어들 것으로 복지부는 내다봤다.

이런 보장성 강화를 위해 투입되는 비용은 올해부터 2022년까지 총 30조6,000억원 수준. 먼저 건강보험 누적 적립금 20조원을 활용하고 나머지는 건강보험료 인상과 지출 절감으로 조달한다는 게 정부 방침이다.

문제는 기금에 구멍이 생기는 경우다. 결국엔 의료비 부담이 줄어드는 만큼 건강보험료 부담이 늘어나지 않겠느냐는 것이다. 이에 대해 복지부 측은 한 해 건강보험료율 인상률은 과거 10년간 연평균 인상률 수준인 3%내외로 제한하기로 했지만, 장담할 수는 없어 보인다.

이성택 기자 highnoo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해수부 세월호 현장수습본부, 뼛조각 발견 닷새간 숨겼다
이국종 센터장 비판했던 김종대 의원 결국 “무리한 메시지였다” 한 발 물러나
이진성 헌재소장 후보자 청문보고서 채택…24일 본회의 표결할듯
김덕룡ㆍ김무성ㆍ정병국… 한뿌리 상도동계 2년 만에 ‘따로따로’
아파트 물량 쏟아진다… 수도권 ‘깡통 전세’ 주의보
“스토리텔링은 지루… 이번엔 시간의 원근을 없앴어요”
반년 전 솜방망이 징계 해놓고…김동선 폭행사건 진상조사 예고한 체육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