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5.17 20:00
수정 : 2017.05.17 21:26

블론디 5월 18일자

등록 : 2017.05.17 20:00
수정 : 2017.05.17 21:26

축하해요! 이번 달 제 1,000번째 광고물을 받는 행운을 얻으셨네요!

아 그렇군요…!

그래서 한정판 “비즐리 버블헤드 인형”을 하나 드립니다!

홍보해서 손해 볼 일은 없지!

좋은 시도지만 광고물은 여전히 짜증나! Beasley the mailman is giving out something that will hopefully make people hate junk mail less.

Whether bobblehead figures of himself will be do the job is another question!

우체부 비즐리씨가 사람들이 광고물에 거부감을 덜 가지도록 뭔가를 나눠주고 있네요. 하지만 자기 모습을 한 인형이 그런 효과를 낼 수 있을지는 의문입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화예술교육이 미래다] 문화생활은 인권... '요람에서 무덤까지 필요'
문 대통령 “한중 운명 공동체… 비 온 뒤 땅 굳어진다”
김현미 장관 “보유세 문제 집중적으로 다룰 시점”
북한, 운보 김기창 화백 작품으로 만든 새 우표 발행
“비트코인 가격 버블 아냐… 금융과 ICT업계 시각 달라”
[단독] “한일전 이기고 월드컵 실패하면 무슨 소용인가” 차범근의 일갈
추위에 두시간 덜덜, 오지않는 장애인콜택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