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0.21 14:21

[PO] 마산구장 매운 1만1,000관중, 이틀 연속 매진

등록 : 2017.10.21 14:21

마산구장/사진=OSEN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마산구장이 이틀 연속 만원 세례를 이뤘다.

두산과 NC의 2017 플레이오프 4차전이 열린 21일 창원 마산구장의 1만1,000석 매진됐다.

전날(20일) 3차전 오후 6시30분부터 열린 야간 경기에 이어 이날 오후 2시 시작한 낮 경기도 전석 매진됐다. 이는 플레이오프 역대 85번째, 포스트시즌 275번째다.

올해 포스트시즌은 준플레이오프 1, 3, 4차전과 플레이오프 3차전에 이어 이날까지 5번째 만원 관중을 동원했다. 올해 가을 야구에서만 누적 관중 17만8,424명을 기록했다.

3년 연속 가을 야구를 하는 NC의 저력이 홈 팬들을 불러 모은 것으로 풀이된다. NC는 2011년 창단 후 2013년부터 1군 프로 무대에 합류해 7위에 그친 뒤 이듬해부터 3위-3위-2위 성적을 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스타와 행복](39)나성범 '김경문 감독님과 우승하면 더 행복할 것'

메이웨더ㆍ호날두, 수퍼스타들의 '특별한 생파'

[트렌드] 이효리-설현-경리…스타들의 반려견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