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소라 기자

등록 : 2018.01.08 11:31
수정 : 2018.01.08 11:38

방문진 새 이사에 환경운동가 지영선

지난달 해임된 고영주 전 이사 후임으로

등록 : 2018.01.08 11:31
수정 : 2018.01.08 11:38

방송문화진흥회 보궐 이사로 선임된 지영선 녹색서울시민위원회 공동위원장.

방송통신위원회(방통위)는 8일 오전 정부과천청사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MBC 최대주주이자 관리감독기구인 방송문화진흥회(방문진) 보궐 이사에 지영선(69) 녹색서울시민위원회 공동위원장을 선임키로 의결했다.

지 이사의 임기는 지난달 해임된 고영주 전 이사의 남은 임기인 8월 12일까지다.

지 이사는 중앙일보와 한국일보, 동아일보, 한겨레신문 등을 거쳐 미국 보스턴 대한민국 총영사관 총영사, 환경운동연합 공동대표 등을 지냈으며 2015년부터 녹색서울시민위원회 공동위원장을 맡고 있다.

이소라 기자 wtnsora21@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 대통령 'MB, 盧죽음ㆍ정치보복 거론에 분노 금할 수 없다'
안철수-유승민 합당 공식선언 “유능한 대안정치 보여주겠다”
박원순 시장 3선? ”여론조사 봤더니 게임 끝났더라”
“강남 아파트값 잡자” 국세청 4번째 세무조사 착수
'수줍은 큰아빠와 조카' 6년 만에 만난 손석희 앵커와 아이유
주진우가 MB 기자회견장 앞에서 ‘가위바위보’한 이유는
“오빠, 약 갖고 오면…” 채팅앱서 성관계 미끼로 함정 수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