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현 기자

등록 : 2018.07.10 23:06
수정 : 2018.07.10 23:08

홍준표, 미국 출국 전 MB 접견

"건강 챙기시라" 전해

등록 : 2018.07.10 23:06
수정 : 2018.07.10 23:08

6월 14일 여의도 당사에서 지방선거 패배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 입장을 밝히고 있는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한국일보 자료사진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미국 출국(11일)을 이틀 앞두고 이명박 전 대통령을 접견한 것으로 10일 알려졌다.

정치권에 따르면 홍 전 대표는 전날 오후 2시쯤 이 전 대통령 변호인인 강훈 변호사와 함께 서울동부구치소에 수감 중인 이 전 대통령을 찾았다.홍 전 대표는 약 50분 간 이뤄진 접견에서 ‘건강을 잘 챙기시라’는 취지로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홍 전 대표는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뒤 대표직을 사임한 후, 지난달 19일 서울지방변호사회에 재개업 신고서를 제출했다. 2012년 12월 경남도지사 보궐선거에 당선되면서 휴업신고를 한지 5년 만으로, 재개업 신고 당시 홍 전 대표는 한 언론 인터뷰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을 면회하기 위해 휴업 중단을 신청했다’고 밝힌 바 있다.

홍 전 대표는 이 전 대통령이 국회의원이었던 1996년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을 변론했고, 미국 워싱턴에서 비슷한 시기 체류하며 가깝게 지낸 것으로 알려졌다. 홍 전 대표는 1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 로스앤젤레스(LA)로 출국, 수개월 가량 휴식을 취할 예정이다. 김정현 기자 virtu@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송영무 “기무사 문건, 남북 정상회담 국면 고려해 비공개”
김동연의 작심발언 “최저임금 인상, 하반기 경제 운용에 부담”
기본급 157만원+복리비 26만원 근로자, 내년 월급 단 3만원 오른다
“맘카페 갑질 더 못참아” 반격 나선 상인들
[단독] 양승태 대법원, 은인 ‘전관’ 동원해 서영교 의원 회유 기획
월드컵 시상식서 혼자 우산 쓴 푸틴의 ‘비매너’
월드컵 결승전 난입 ‘푸시 라이엇’, 어떤 그룹?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